기사 (전체 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경제칼럼] 김흥길의 경제이야기
회사 명칭이 브리티쉬 아메리칸 토바코(British American Tobacco)가 된 것은, 1902년에 영국의 Imperial Tobacco와 미국의 American Tobacco Company가 합동투자로 결합하기로 하면서 창설되었기 때문이다.
경남일보   2018-09-18
[경제칼럼] [농업이야기]농산물 가격 급등락과 안정화
농산물 가격 급등과 폭락에 관한 언론의 보도가 빈번하다.농업전망 2018에 따르면 최근 10년간 신문기사에 채소가격 폭등이라는 키워드가 나온 횟수가 연평균 383회, 채소가격 폭락이라는 키워드는 189회였다. 가격하락이 불러올 농가의 판매수입 감소와
경남일보   2018-09-16
[경제칼럼] [농업이야기] 감이 주는 선물
예로부터 주홍 빛깔의 감이 주렁주렁 달린 감나무는 우리 농촌 마을의 경관을 이루는 데 빼 놓을 수 없는 소재였다. 익어가는 감을 보면서 마음에 편안함과 풍요로운 느낌이 지금도 여전한 것은 감나무가 오랜 옛날부터 우리나라에 재배되어 왔고 우리 국민의 정
박성민   2018-09-09
[경제칼럼] 김흥길의 경제이야기
굳이어 타이어(The Goodyear Tire & Rubber Company)는 1898 미국의 오하이오주 애클런에 프랭크 세이벌링(Frank Seiberling)이 1839년에 가황고무처리 방법을 통하여 경성 고무를 개발한 챨스 굿이어(Charles
경남일보   2018-09-11
[경제칼럼] [농사메모] 벼논 완전물떼기 적기해야
수확한 물벼 건조에 유의하고 완전물떼기 적기 실시로 벼 수량과 품질을 높이며, 콩 습해와 병해충 예방, 고구마 적기 수확에 신경 쓰고, 배추 육묘상 관리 및 고추 적기 수확과 건조, 과수원 후기관리에 힘쓴다.■ 벼농사수확한 조생종 벼는 자연건조, 또는
경남일보   2018-09-09
[경제칼럼] [농업이야기]여주의 쓴맛은 ‘건강한 맛’
지구 온난화는 자연 생태계는 물론이고 인간의 삶에 큰 영향을 미치고 있다. 농업부분에서도 기온이 상승하면 농작물의 재배 적지가 바뀔 뿐 아니라, 수량감소, 품질저하, 새로운 병해충의 발생 등의 피해가 나타날 수 있지만 기존에는 재배가 어려웠던 새로운
경남일보   2018-08-26
[경제칼럼] 김흥길의 경제이야기
알트리아 그룹(Altria group, Inc.)이라는 기업은 한국 사람들에게는 생소하지만, ‘말보로 담배’로 잘 알려진 필립모리스라고 하면 아는 사람들이 많다. 필립 모리스 USA, 필립 모리스 인터내셔널과 크래프트 푸드의 지분을 각각 100%와 8
경남일보   2018-09-04
[경제칼럼] [농사메모] 배추 아주심기 시작하세요
잦은 비로 일조량이 부족하여 병 발생이 우려되는 벼논 병해충 방제와 생육 후기 논물관리를 잘하고, 논에 심은 콩 습해 예방 및 병해충 방제, 배추육묘관리 및 아주심기, 고추 적기 수확, 사과 착색관리에 신경 쓴다.◇벼농사최근 잦은 비로 일조량이 부족해
경남일보   2018-09-02
[경제칼럼] 김흥길의 경제이야기
에릭슨(L. M. Ericsson)은 1876년에 라르스 마그누스 에릭슨(Lars Magnus Ericsson)이 “의사소통에의 접속은 인간의 기본적 욕구”라는 전제 아래 설립한 스웨덴의 통신 설비 제조사이다. 현존하는 통신업체로는 세계에서 가장 오래
경남일보   2018-08-22
[경제칼럼] 김흥길의 경제이야기
이브 생-로랑(본명은 Yves Henri Donat Mathieu Saint-Laurent)은 1936년, 프랑스인 아버지와 벨기에인 어머니 사이에서 프랑스 식민지였던 알제리 북부 오랑(Oran)에서 태어났다. 어린 시절에 병약하고 내성적인 성격이긴
경남일보   2018-08-15
[경제칼럼] 김흥길의 경제이야기
프랑스에는 다양한 형태의 음식점 유형들이 존재한다. 가장 흔히 볼 수 있는 것이 꺄페(cafe)이다. 한국에서 잘못 이해되고 또 변형되어 야간에 술을 파는 장소로 잘못 쓰이고 있지만, 꺄페라는 단어의 본래 의미는 그야말로 커피이다. 커피를 우리는 영어
경남일보   2018-08-07
[경제칼럼] [농업이야기] 성공적인 귀농·귀촌을 위해
요즈음 우리나라 농촌 어디를 가더라도 귀농을 하였거나 귀촌한 도시민, 아니면 퇴직한 직장인들이 없는 마을은 찾아보기 어려울 정도로 귀농·귀촌이 붐을 이루고 있다.과거에는 도시생활과 직장생활이 힘들 때 막연히 말로만 농촌으로 들어가 조용히 살고 싶다고들
경남일보   2018-08-03
[경제칼럼] 김흥길의 경제이야기
김흥길의 경제이야기 라 꼴롱브 도르는 니스(Nice)에서 서쪽으로 18㎞ 떨어진 프랑스에서 가장 아름다운 마을로 꼽히는 중세시대의 마을 생 뽈 드 방스(Saint-Paul-de-Vence)에 자리 잡고 있다. 80여 년 전부터 예술가들에게 커다란 영감
경남일보   2018-08-01
[경제칼럼] [농업이야기] 삼복더위 이기는 보양식
지구 온난화 현상으로 전 세계가 이상기온에 의한 각종 재해, 특히 올해는 여름철 폭염으로 전 국민이 생활의 불편을 겪고 있다.얼마 전 언론보도를 통해 들은 바로는 세계 평균기온이 0.75도씨가 상승했다고 한다. 우리나라도 예외는 아니어서 전국이 연일
경남일보   2018-07-29
[경제칼럼] [농사메모] 고온기 병해충 발생 주의
벼 온도 상승 억제를 위해 논물 깊이대기와 흘러대기를 실시하고, 밭작물 수분관리 및 고온기 병해충 방제와 시설재배지 염류제거 방법 활용으로 토양 환경을 좋게 하며, 과수 일소 피해 예방에 힘쓴다.■ 벼농사폭염이 지속됨에 따라 식물체 온도 상승을 억제하
경남일보   2018-07-29
[경제칼럼] 김흥길의 경제이야기
월마트에 이어 세계 2위의 프랑스 유통업체인 까르푸(Carrefour)는 1959년 7월11일 프랑스와 스위스의 국경 도시인 안시(Annecy)에 새로운 형태의 점포 소유주인 마르셀 푸르니에(Marcel Fournier)가 식품 도매업을 하던 가족회사
경남일보   2018-07-23
[경제칼럼] [농업이야기] 양파 재배지역 확대와 육종
양파는 고추, 마늘과 더불어 우리나라 국민의 식생활과 아주 밀접한 관계를 가진 양념채소 중 하나다.산업적인 측면에서도 2027년까지 양파 재배면적은 2017년 대비 11% 증가한 21,800ha, 생산량은 22% 증가한 140만6천 톤에 이를 것으로
경남일보   2018-07-21
[경제칼럼] [농업이야기] 나고야의정서와 유전자원
유전자원의 이용과 관련하여 국제적으로 시행되고 있는 조약은 2014년에 발효된 나고야의정서(Nagoya Protocol:NP)이다.나고야의정서는 유전자원에 대한 접근 및 그 이용으로부터 발생하는 이익을 공정하게 공유할 목적으로 2010년 UN 생물다양
경남일보   2018-07-14
[경제칼럼] [농업이야기]과학영농 첨병 수경재배기술
수경재배기술과 더불어 고품질 농업경쟁력 향상의 핵심 주체가 바뀌어 가고 있다. 얼마 전까지만 해도 들판에 농작업기계가 요란한 소리를 내면 어떤 작물인지 한눈에 알 수 있었다. 하지만 이제는 잘 정리된 조용한 시설 내에서 작물, 품종에 따른 재배 매뉴얼
경남일보   2018-07-06
[경제칼럼] 김흥길의 경제이야기
뽈 보뀨즈(Paul Bocuse)는 1926년에 유명 요리사와 레스토랑이 즐비한 프랑스 리용 근처 꼴롱쥬 오 몽 도르(Collonges-au-Mont-d‘Or)에서 태어났다. 조르쥬 보뀨즈의 외아들인 그는 17세기까지 거슬러 올라가는 요리사들의 오랜
경남일보   2018-07-01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