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20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경남문단, 그 뒤안길] 강희근 교수의 慶南文壇, 그 뒤안길(240)
강희근 교수의 慶南文壇, 그 뒤안길(240)김상옥, 그리고 예술의 향기 며칠 전 시동인지 ‘맥’(?)이 배달돼 왔다. ‘맥’은 1937년 박남수, 임화, 김용호, 함윤수, 김상옥 등이 참가했던 동인지인데 4집까지 나왔었다. 일제가 우리말 동인지에 대한
경남일보   2013-03-04
[경남문단, 그 뒤안길] 강희근 교수의 경남문단, 그 뒤안길 (239)
강희근 교수의 경남문단, 그 뒤안길 (239)정직한 교단 소설가 문신수(15) 필자는 5월 11일 오전 경남소설가회 사무실을 방문했다. 이재기 소설가를 만나기 위해서였다. 이 사무실에서 이작가와 필자는 자주 만나는 편이다. 사무실은 다름 아니라 경남인
경남일보   2012-05-14
[경남문단, 그 뒤안길] 강희근 교수의 慶南文壇, 그 뒤안길(238)
강희근 교수의 慶南文壇, 그 뒤안길(238)정직한 교단 소설가 문신수(14) 문신수 소설가는 2002년 5월 11일에 타계했는데 장례위원회 참가단체로는 남해문화원과 그 소속단체, 남해교육청, 남해교육 삼락회, 전교조 남해지회, 한국소설가협회, 경남문인
경남일보   2012-05-07
[경남문단, 그 뒤안길] 강희근 교수의 慶南文壇, 그 뒤안길(237)
강희근 교수의 慶南文壇, 그 뒤안길(237)정직한 교단 소설가 문신수(13) 문신수는 경남문학(1998.9.5)에 ‘내 사는 모습은 우리 국가의 모습’이라는 에세이를 발표했다. 경청해 볼 대목이라 여겨 아래 일부 소개해 볼까 한다.“나는 수년 전에 4
경남일보   2012-04-23
[경남문단, 그 뒤안길] 강희근 교수의 慶南文壇, 그 뒤안길(236)
강희근 교수의 慶南文壇, 그 뒤안길(236)정직한 교단 소설가 문신수(12) 이번에는 문신수의 수필 ‘펜과 문학 2000 겨울호’의 ‘고향에서 보낸 문학 한 평생’을 요약하고자 한다.“나는 경남 남해군 서면 작정에서 태어나 성장 했고, 장성해서도 이
경남일보   2012-04-16
[경남문단, 그 뒤안길] 강희근 교수의 경남문단, 그 뒤안길 (235)
강희근 교수의 경남문단, 그 뒤안길 (235)정직한 교단 소설가 문신수(11) 문영철은 병고에 시달리던 아버지 문신수에 대한 기억을 더듬어 말했다. “돌아가시기 직전 서울 모 병원에 입원하셨을 때의 일입니다. 환자를 잠도 재우지 않고 식사도 못하게 하
경남일보   2012-04-09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