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0,34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스포츠종합] 비장의 무기 세트피스, 본선 가야 공개
“세트피스는 볼리비아와 평가전에서도 숨길 것이다. 월드컵 본선에 가서나 볼 수 있을 것이다.”2018 러시아 월드컵을 준비하는 신태용 축구대표팀 감독은 월드컵 조별리그 첫 상대인 스웨덴 격파를 위한 비장의 무기로 세트피스를 꼽고 비공개 훈련에서 이를
연합뉴스   2018-06-07
[스포츠종합] 경남FC, 후반기에도 돌풍 이어간다
전반기 돌풍을 일으킨 경남FC(대표이사 조기호)가 후반기에도 돌풍을 이어가기 위해, 8일부터 22일까지 통영스포츠파크에 짐을 푼다.경남은 이번 전지훈련을 통해 조직력 강화와 함께 말컹에게 쏠리는 득점과 집중 견제를 풀어 나가 7월부터 다시 시작될 리그
최창민   2018-06-07
[스포츠종합] 골든스테이트 3연승…우승까지 '1승'
미국프로농구(NBA)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가 챔피언결정전에서 파죽의 3연승을 이어갔다. 2연패 달성까지 1승만을 남겨뒀다.골든스테이트는 7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의 퀴큰론스 아레나에서 열린 클리블랜드 캐벌리어스와의 2017-2018 N
연합뉴스   2018-06-07
[스포츠종합] 월드컵 말도 안되는 장면 '한국-이탈리아전'
역대 월드컵 축구대회 사상 가장 말도 안 되는 장면 9위에 2002년 대회 한국과 이탈리아의 16강전이 선정됐다.영국 BBC는 6일 ‘역대 월드컵 터무니없는 장면(Maddest Moments) 10선’을 추려 인터넷 홈페이지에 실었다. 이는 BBC 스
연합뉴스   2018-06-06
[스포츠종합] 신태용호 지원스태프 '숨은 활약'
2018년 러시아 월드컵에서 사상 두 번째 원정 16강 진출을 노리는 신태용호의 든든한 지원군이 보이지 않는 곳에서 태극전사들의 뒷바라지를 하고 있다.2014년 브라질 월드컵 때와 같은 최대 규모인 23명으로 꾸려진 대한축구협회의 지원스태프다.태극전사
연합뉴스   2018-06-06
[스포츠종합] 손흥민-황희찬, 볼리비아전 투톱 출격
2018 러시아 월드컵을 앞둔 신태용호가 조별리그 첫 상대인 스웨덴전을 대비한 ‘맞춤형 전술’을 실험한다.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7일(한국시간) 오후 9시 10분 오스트리아 인스브루크 티볼리스타디움에서 남미의 ‘복병’ 볼리비아와 평가전을 치른다
연합뉴스   2018-06-06
[스포츠종합] '최악의 시즌' 다저스, 승률 5할 복귀
주전들의 연쇄 부상으로 한때 시즌 100패 위기에 몰렸던 미국프로야구 로스앤젤레스 다저스가 4연승을 질주하며 승률 5할에 복귀했다.다저스는 6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피츠버그 PNC 파크에서 열린 피츠버그 파이리츠와의 방문 경기에서 마운드의
연합뉴스   2018-06-06
[스포츠종합] NC만의 '데이터 코치'가 어떤 역할 맡나
프로야구 NC 다이노스가 감독 교체 후 시도하는 핵심적 변화는 ‘데이터 활용’이다.유영준 NC 감독대행은 코치진을 개편하면서 ‘데이터 코치’를 새로 뒀다. 다른 구단에는 없는 코치 보직이다.NC는 D팀(잔류군) 배터리코치를 지내던 정진식 코치를 N팀(
연합뉴스   2018-06-06
[스포츠종합] 추신수, 아시아 타자 신기록 홈런볼 돌려받아
추신수(36·텍사스 레인저스)가 ‘아시아 출신 빅리거 최다 홈런’ 신기록을 쓴 공을 돌려받았다.미국프로야구 텍사스 레인저스는 6일(한국시간) 구단 트위터에 “다시 만나니 기분이 좋다”는 글과 함께 추신수가 한 소년 팬과 찍은 기념사진을 게재했다.텍사스
연합뉴스   2018-06-06
[스포츠종합] 추신수, 역전발판 홈런포…기록 행진
추신수(36·텍사스 레인저스)가 짜릿한 동점 2점 홈런으로 역전승의 발판을 놓았다.추신수는 6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의 글로브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2018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와의 홈 경기에서 1번 타자 좌익수로 출전해
연합뉴스   2018-06-06
[스포츠종합] 유영준 NC 감독대행 선수단과 첫 인사
“지친 선수들의 기와 자존심을 회복시켜주고 싶다.”유영준 NC 다이노스 감독대행이 5일 경남 창원 마산구장에서 선수단과 첫 인사를 했다.유 감독대행은 이날부터 김경문 전 감독을 이어 올해 남은 시즌 선수단을 지휘한다.최하위에서 벗어나지 못하는 NC는
연합뉴스   2018-06-05
[스포츠종합] ‘신의 아이들’ 16강 도전 선봉 선다
‘신태용의 아이들’이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에서 역대 두 번째 원정 16강 진출을 노리는 한국 축구의 염원을 이룰 선봉대로 나선다.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때 신태용 감독의 지휘 아래 8강 진출을 합작했던 4명이 예상대로
연합뉴스   2018-06-04
[스포츠종합] '소수정예' 붉은악마, 러시아 원정 응원 출정
한국 축구대표팀의 서포터스인 ‘붉은악마’가 2018 러시아 월드컵 기간 소수 정예로 태극전사들에게 힘을 불어넣는 원정 응원을 펼친다.붉은악마는 전체가 한꺼번에 이동하는 방식의 ‘단체 응원단’을 꾸리지는 않기로 한 가운데 종전 인원보다 늘어난 80여 명
연합뉴스   2018-06-04
[스포츠종합] 통영 죽림초, 배드민턴대회 우승
통영 죽림초등학교 배드민턴부가 지난 2일 죽림초등학교 체육관에서 열린 2018 학교스포츠클럽 주말 전기 리그 배드민턴 대회에서 남초부 우승을 차지하는 쾌거를 이뤘다.죽림초 남자부의 경기 운영은 지난 5월 교육장배 리그전 때 보다 한층 더 실력이 향상됐
허평세 기자   2018-06-04
[스포츠종합] 부산시설공단, 부산컵 전승 우승
2018 부산컵 국제친선 핸드볼대회에서 부산시설공단 비스코가 쾌조의 5연승으로 대회우승 트로피를 차지했다. 지난달 30일부터 4일까지 부산 사직실내체육관에서 펼쳐진 부산컵 국제친선 핸드볼대회에는 6개국이 참가했다. 이로써 한국 팀은 2016년 부산컵
손인준 기자   2018-06-04
[스포츠종합] 남해군수배 그라운드골프대회 열려
제5회 남해군수배 전국그라운드골프대회가 지난 1일과 2일 양일간 남해스포츠파크 비자인조구장에서 개최됐다.제13회 보물섬 마늘축제&한우잔치와 함께 열린 이번 대회에는 전국 22개 팀, 570여 명의 선수가 참가해 열띤 경쟁을 펼쳤다.백계두 남해군 그라운
차정호 기자   2018-06-04
[스포츠종합] 파격 인사 NC, ‘프런트 야구’ 시험대
프로야구 NC 다이노스가 시즌 중 감독 교체라는 초강수를 뒀다.특이한 점이 있다면 프런트 수장 격인 단장에게 감독 대행을 맡긴 것이다.시즌 중 감독 교체는 다른 구단이나 해외에서도 종종 발생하는 일이다. 그러나 전·현직 감독이나 코치 출신이 아닌 프런
연합뉴스   2018-06-04
[스포츠종합] NC 다이노스 김경문 감독 ‘불명예 퇴진’
김경문(60) 감독이 두 번째 구단에서도 한국시리즈 우승의 꿈을 이루지 못하고 물러났다.NC는 김 감독이 구단의 고문 예우를 받는다면서 유영준 단장이 감독 대행으로 남은 시즌을 치른다고 밝혔다.NC는 이러한 내용을 발표하면서 ‘현장 리더십 교체’라는
연합뉴스   2018-06-04
[스포츠종합] 유영준 NC 감독대행 “선수단 안정 최우선”
하루 만에 프런트에서 현장 사령탑으로 역할이 바뀐 유영준 NC 다이노스 감독대행은 “선수단 안정을 최우선으로 하겠다”고 밝혔다.유영준 감독대행은 4일 “지금 다른 것은 없다. 감독 교체로 선수단이 동요할 수 있는데, 잘 토닥거려서 안정을 찾도록 하는
연합뉴스   2018-06-04
[스포츠종합] NC 김평호·양승관 코치도 떠난다
김경문 감독을 떠나보낸 프로야구 NC 다이노스가 4일 코치진 보직을 변경했다.김평호 수석코치와 양승관 타격코치는 사의를 밝혔다.1군인 N팀의 최일언 투수코치는 잔류군인 D팀 투수코치로 이동했다.최근 극심한 부진에 빠진 NC는 3일 김경문 감독을 유영준
연합뉴스   2018-06-04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