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63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기획/특집] [기획]문화로 되살아나는 공간 [2]
1960~70년대 마을단위 쌀·보리를 보관하던 양곡창고는 제 기능을 잃고 흉물로 방치되거나 도로 확장 공사 등 다양한 이유로 사라지고 있다.그러나 최근 들어 원래의 것을 활용·보존하는 것이 지역의 정체성을 살리는 것이라는 인식이 확산하면서 지역의 양곡
박현영   2017-09-17
[기획/특집] 저비용 고효율 창원 킬러콘텐츠 관광 뜬다
2014년 7월 통합창원 2기 출범과 함께 지난 3년 여간 관광도시 도약에 시정을 집중해온 창원시가 저비용 고효율의 강한 킬러콘텐츠를 하나씩 선을 보여 주목받고 있다.1970년대 들어선 창원국가산단과 마산자유무역지역은 창원을 대한민국 대표 기계공업도시
이은수   2017-09-19
[기획/특집] [LH-경남일보 기획] 천년도시 진주의향기 <3>
촉석루(矗石樓)와 진주성(晉州城)은 진주를 대표하는 상징이자 충혼(忠魂)정신과 진주역사가 집약돼 있는 문화의 요람이다. 촉석루는 미국 CNN이 선정한 ‘한국관광 베스트 50’에 들었고 진주성은 ‘한국관광 100선’에 3회 연속 선정된 바 있다.도심을
경남일보   2017-09-14
[기획/특집] [쟁점]진주대첩광장 조성사업 찬반 지상토론
10여 년을 끌어온 진주대첩광장 조성사업이 지난 7월 토지보상과 건물철거를 모두 마쳤지만 사업내용을 놓고 갑론을박이 벌어지고 있다. 지금까지는 광장 활용방안을 놓고 진주역사성을 담은 공간으로 만들 것인지 아니면 시민들이 쉴 수 있는 비움의 광장으로 조
박철홍   2017-09-10
[기획/특집] 너는 어떤 발암물질 쓰니?
한아영(34세) 씨는 유해물질 생리대로 가장 먼저 이름에 올랐던 제품을 4년째 써왔다. 다른 종류의 생리대도 많았지만, 감촉이나 두께도 마음에 들었고, 다른 제품보다 행사를 자주 해서 가격도 저렴한 편이었다. 하지만 그녀는 점점 몸에 이상이 생기는 것
경남일보   2017-09-10
[기획/특집] 1년 앞으로 다가온 ‘창원세계사격선수권대회’
120년 역사를 가진 세계인의 평화와 화합의 제전인 ‘2018 창원 세계사격선수권대회’가 1년 앞으로 다가왔다. 창원시와 세계사격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는 성공적인 대회 계최를 위해 분야별 세부 실행계획과 로드맵에 따라 숙박·수송, 경기시설, 대회운영,
이은수   2017-09-10
[기획/특집] 옛 함안IC 부지 '쓸모 있는 용도' 찾아라
함안군민들의 가장 큰 관심사인 가야읍 도항리 옛 함안IC부지 활용방안에 대한 시설유형별 분석 결과가 연구 요약 보고서 형태로 나왔다.이번 용역은 함안군이 지난해 12월 옛 함안IC부지 활용방안과 관련해 적정 용도강구와 방안별 타당성 검토를 통해 최적의
여선동   2017-08-30
[기획/특집] [LH-경남일보 기획] 천년도시 진주의향기 <2>
△임진왜란(壬辰倭亂)은 1592년 4월 13일, 왜장 도요토미 히데요시(豊臣秀吉)가 대륙을 손아귀에 넣으려는 야욕으로 충복인 가토 기요마사(加藤淸正), 고니시 유키나가(小西行長)를 필두로 15만8000명의 대군을 이끌고 바다를 건너와 한반도를 침탈한
경남일보   2017-09-06
[기획/특집] 제주살이 펜안하우꽈?<4>
SNS로 보고 찾아가보면 왜 유명한지 의문이 들만큼 맛도, 서비스도 엉망인 집이 있다. 제주도 장기여행자로서 맛, 가격, 편안함 세가지 조건 중에 최소 2가지는 충족하는 주관적인 맛집을 소개한다.제주도는 ‘특별자치도’라서 그런건지 제주에 있는 가게는
경남일보   2017-07-24
[기획/특집] 스마트폰, 잠시 접어두자
횡단보도 앞. 사람들은 신호가 바뀐 것도 모르고 작은 화면을 들여다보고 있다. 주변 사람들의 발걸음 소리에 겨우 작은 화면에서 눈길이 벗어난다. 이뿐만이 아니다. 고개를 푹 숙여 차가 오는지도 모르는 채 길을 걷고 있는 사람들도 있다. 그야말로 황천길
경남일보   2017-08-24
[기획/특집] “진상 손님 누가 좀 말려줘요”
진주의 한 대학가 인근에 지인이 커피숍을 지난해 오픈했다. 며칠 전 개인적 일로 근처를 지나다 오랜만에 얼굴도 볼 겸 커피숍을 찾았다.커피를 마시며 이런저런 이야기를 나눴다.지인은 “경기가 안 좋아 개학을 했는데도 예전만큼 장사가 안 된다”, “추석
경남일보   2017-09-06
[기획/특집] 높아만 가는 실업률, 구직자 탓일까
공장에서 CNC(컴퓨터 수치제어) 공작 기계를 다루는 노동자 이모(26)는 월요일부터 토요일까지 매일 꼬박 12시간을 일한다. 그는 매일 12시간 동안 서서 일을 하고 나면 녹초가 되기 마련이라고 했다. 다른 일이 생기거나 몸이 안 좋아 하루를 쉬게
경남일보   2017-08-30
[기획/특집] 이맛 저맛 제맛 <3> 진주 헛제사밥
이번에 다룰 ‘진주헛제삿밥’에 이야기는 순전히 진주라는 이 곳의 매력 때문에 쓰게 됐다. 진주는 서부경남에 위치해 영남과 호남을 통하는 관문으로 중요한 위치를 점하고 있는 오래된 도시이다. 그야말로 사통팔달, 서쪽과 북쪽으로는 산이요, 동쪽으로는 평야
경남일보   2017-08-22
[기획/특집] [LH-경남일보 기획] 천년도시 진주의향기 <1>
천년이 넘는 역사를 지닌 진주는 한국사에 지형적·문화적·정신적으로 중요한 의미를 지닌 도시다. 그 배경에 많은 유·무형 문화자원을 보유하고 있다. 그동안 역사적 가치에 비해 진주는 잘 알려지지 않았다. 백년 전 도청이 옮겨가면서 쇠락을 맞게 됐다. 1
최창민 기자   2017-08-29
[기획/특집] 피임은 여자만 하나요?
여름은 경구피임약 구매가 급증하는 시기다. 물놀이나 여행을 계획 중인 여성들이 많이 찾기 때문이다.경구피임약은 난포의 성숙과 배란을 막아주거나 생리 주기를 조절해주는 여성호르몬 복합제로, 매일 같은 시간에 규칙적으로 복용해야 한다.올해는 경구피임약을
경남일보   2017-08-17
[기획/특집] [기획]문화로 되살아나는 공간 [1]
낙후된 구도심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그동안 국내에서는 노후 시설을 철거하고 도시의 깨끗한 이미지를 창출할 수 있는 재개발에 공을 들여왔다. 다만 이러한 재개발은 그 공간이 담고 있던 기억을 일시에 사라지게 하고 지역의 정체성을 충분히 반영하지 못하는
박현영   2017-08-20
[기획/특집] 제주살이 펜안하우꽈?<3>
아침이 되면 떠나는 게스트를 위해 호스트와 스태프는 분주해진다. 조식은 게스트하우스 마다 개성이 있다. 메뉴에 따라 조식 업무가 달라진다. A게스트하우스는 호스트가 직접 아침을 조리한다. 이러한 경우에는 스태프는 서빙만 한다. B게스트하우스는 토스트,
경남일보   2017-07-12
[기획/특집] ‘도와주고 싶은데…’ 높은 현실의 벽
이틀 전 인터넷 포털사이트에서 기사 하나를 읽었다. 광주에서 있었던 일이다. 내용을 요약하자면 이렇다.7월 24일 광주 서구의 한 거리에서 A(59)씨가 동급내기 여성인 B를 폭행하고 있었다. 원룸에서 시작된 폭행은 도로변으로 장소를 옮겨 30분이나
경남일보   2017-08-16
[기획/특집] 민족의 영산 백두산, 감동의 여행길
지난달(25~26일) 대자연을 보기 위해 길을 나섰다. 예상대로 입구부터 많은 인파가 북적이고 있다. 사람들은 경이로운 경관을 보기 위해 덜컹거리는 버스를 탄다. 구불구불한 길에서 8인승 버스로 갈아탄다. 버스가 산에 올라가기 시작한다.버스 안 사람들
경남일보   2017-08-15
[기획/특집] [증언:대한민국] 전장을 헤맨 청춘들
“이른 아침 들판에 나가/일하는 농부에게 물어 보라//공산주의가 무엇이며/자본주의가 무엇인지/아는 사람이 몇 명이나 있겠는가//지리산 싸움에서 죽은 군경이나 빨치산에게 물어 보라/공산주의를 위해 죽었다/민주주의를 위해 죽었다 할 사람이/과연 몇이나 있
경남일보   2017-08-15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