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건)
[천왕봉] 노량대교
1973년 남해대교가 들어서기 전에만 해도 진주에서 남해까지는 먼 거리였다. 남해읍까지 차량으로도 족히 4시간은 걸렸기 때문이다. 하동노량에서 도선을 이용해 바다를 건너는 여정은 남해를 찾는 사람들에게는 매우 인상적인 모습중 하나였다.▶지금은 소명을
경남일보   2018-09-10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