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2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열린칼럼] 기고문_PLS제도, 우리농업 경쟁력 기회로
농약허용물질목록관리제도(PLS)는 계속 증가하는 수입농산물의 잔류농약에 대한 안전성을 확보하고, 우리 농산물의 신뢰도를 향상시켜 궁극적으로 먹거리 안전성에 대한 국민적 기대에 부응하기 위함이다. 이미 일본, 유럽, 미국 등 선진국에서 시행하고 있는 제
경남일보   2018-09-12
[기자칼럼] 네덜란드 전통시장 마크탈
로테르담은 암스테르담과 함께 네덜란드를 대표하는 도시다.세계2차대전 이후 독일군의 폭격으로 무너진 건물 위에 네덜란드인들은 새로운 영감 속에 건물을 재건하기 시작했다. 이후 1993년 로테르담에서 시작한 독창적 건축 그룹 ‘MVRDV’(엠베에르데베)은
박성민   2018-09-12
[아침논단] [아침논단]남인수, 예술과 친일의 고뇌
“황성옛터에 밤이 되니 월색(月色)만 고요해. 폐허에 서린 회포를 말하여 주노라.......”1927년 만들어져 실질적으로 우리나라 최초의 대중가요로 평가받는 ‘황성옛터’다. 개성이 고향인 전수린이 작곡하여 고향 후배인 여배우 이애리수에게 준 이 곡은
경남일보   2018-09-12
[기자칼럼] 인구100만 대도시 특례시공공기획단 출범에 부쳐
창원을 비롯한 인구 100만 대도시들이 12일 창원에서 ‘특례시 공동기획단’을 출범, 자치권 확보에 본격 나섰다.이날 특례시 공동대응기구 구성 및 운영 회칙, 공동사업 추진계획 등 안건 의결, 특례시 법적지위 및 광역시급 행·재정적 권한 확보라는 공동
이은수   2018-09-12
[경일춘추] 추석 선물은 우리 농산물로!
우리 민족 고유의 명절 추석이 10여 일 앞으로 다가왔다. 추석의 유래는 신라시대 때 분명하게 기록이 돼 있는데, 신라 3대 유리왕 시절 왕녀 둘과 6촌의 아낙들을 두 편으로 나누어 7월 16일부터 한 달 동안 삼베길쌈 내기를 했다고 한다. 그리고 8
경남일보   2018-09-12
[열린칼럼] [특별기고] 집중, 집적, 특화
지난 여름 그 지긋하게 대지를 달구던 더위도 절기에 한풀 꺾이고 들판에는 제법 노릿한 황금빛 물결이 일고 산 밑에 커다란 모과나무에 위험스럽게 몇 안 되는 모과열매에서도 노릿한 성숙함이 점점 짙어간다. 가을에는 들판만 바라보아도 배가 부르다던 선조님들
경남일보   2018-09-12
[천왕봉] 눈이 ‘시리도록 파랗다’
유례없던 폭염의 여름 기세가 물러가고 한결 선선해지면서, 맑고 푸른 가을 날씨인 풍요의 계절 가을이 시작됐다. 지난 8일 처서(處暑)와 추분(秋分) 사이인 흰 이슬이라는 뜻인 백로(白露)가 지나면서 하늘은 높고 낮의 길이가 점점 짧아지는 가을이다. 우
경남일보   2018-09-12
[사설] 농산물 절도, 집중단속 해야
올 여름은 유난히 덥고 지루했다. 백년만에 찾아온 더위라고 한다. 이른 장마에 덥고 마른 날씨가 계속됐고 잘 정비된 도수로와 저수시설에도 불구하고 물대기로 바빴던 고달픈 여름이었다. 그런 수고에도 불구하고 수확은 시원찮고 공급물량은 달려 소비자들은 예
경남일보   2018-09-12
[사설] 도교육청 학생인권조례 균형감 있는 보완 필요
경남도교육청이 추진하는 ‘경남학생인권조례 초안’이 공개됐다. 박종훈 교육감은 지난 11일 기자회견을 열고 ‘인권이 살아 숨 쉬는 학교를 만들기 위한 경남학생인권조례(안)’이 다양한 전문가들이 숙의를 거듭한 끝에 발표했다. 내달께 입법 예고, 11월 공
경남일보   2018-09-12
[경일시론] [경일시론]지방소멸과 저출산을 생각하다
얼마 전 한국고용정보원에서 지방소멸지수를 발표하였다. 경남은 총 18개 시군 중 창원, 김해, 양산, 진주, 사천, 거제, 통영 등 시 지역 7곳을 제외한 11개 시군이 소멸지역으로 분류되었다. 저출산과 고령화의 폐해와 위기의 우리 사회를 간접적으로
경남일보   2018-09-12
[열린칼럼] [기고]범죄피해 결코 당신 탓이 아닙니다
개인의 SNS 활동이 활발해지면서 요즘은 누구나가 좋은 경치, 맛집 음식 등을 스마트폰으로 촬영하고 블로그나 카페, 밴드, 페이스북 등에 개인 활동을 가족, 친구, 동료 등 알 수 있게 게시하여 공유하는게 일상이 됐다.이렇듯 인터넷의 발달은 모르는 정
황용인   2018-09-12
[기자칼럼] 지역 건설업체 지역에서 살려야
최근 진주지역 유명 건설업체가 부도로 화의절차를 밟고 있다. 건설경기가 나빠지면서 다른 업체까지 도미노 현상이 오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나오고 있다.경남은 전국에서 건설경기가 가장 나쁜 곳이다. 대규모 제조업체가 없는 서부경남은 건설경기에 따라 체감경
강진성   2018-09-12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