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영화/연예
현빈·탕웨이 '만추' 中서 돌풍개봉 3일만에 45억 판매 수입 올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2.03.28  00:10:0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현빈·탕웨이 주연 영화 '만추'가 중국 개봉 3일 만에 2500만 위안(약 45억 원) 매출을 올리는 등 흥행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고 제작사가 27일 밝혔다.

 ㈜보람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만추'는 하루 평균 관객 동원율이 50%를 넘어서'디 워', '7광구' 등이 세운 흥행기록 3천만 위안을 4일 만에 가볍게 돌파할 것으로예측됐다. 극장에 오는 관객 두 명 중 한 명이 현빈을 보러 오는 셈.


 코미디와 액션 영화가 강세를 보이는 중국 시장에서 멜로 드라마로 흥행을 기록한 것은 이례적이라는 게 제작사의 설명이다.

 '만추'는 3월 23일 중국 개봉에 맞춰 IPTV 등을 통해 다시 한 번 한국 관객을 만나고 있다.

/연합뉴스


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