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종합
'뉴아이패드' 中 회색시장서 가격 급락
연합뉴스  |  yunhap@yunh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2.03.29  21:00:0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새로 출시된 애플의 '뉴아이패드'의 가격이 중국 회색시장(gray market)에서 급락해 눈길을 끌고 있다고 파이낸셜 타임스와 로이터통신 등이 26일(현지시간) 전했다.

이에 따르면 애플의 '뉴 아이패드'가 출시 후 지난 2주간 무려 30%나 하락했다.

'뉴 아이패드'는 지난 16일 미국 출시 이후 하루만에 중국시장에 등장해 499달러 제품이 1천100달러에 판매됐으나 최근에는 600∼700달러 수준으로 판매가격이 낮아졌다는 것이다.

파이낸셜 타임스는 이와 관련해 현지 회색시장 관계자나 고객들의 코멘트를 통해 수요가 예전에 비해 감소했다고 전했다.

회색시장에서 뉴아이패드를 재판매하고 있는 시우 진펭씨는 파이낸셜타임스에 "아이패드 새 제품을 대하는 고객들의 반응이 이성적으로 변하고 있다"면서 "가격하락이나 공식 출시 때까지 기다리는 사람들이 많아졌다"고 전했다.

로이터는 공급측면의 변화를 지적했다.

아이패드2는 미국 출시 후 2개월이 지난 뒤 홍콩과 상하이에서 판매가 시작돼 미국에서 상당량이 밀반입됐으나 '뉴아이패드'는 미국 출시 일주일 후 곧바로 중국에서 판매되는 등 공급이 크게 늘면서 상대적으로 밀반입 필요성이 줄어 그만큼 가격도 하락했다고 로이터는 분석했다.

/연합뉴스
연합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