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52주년 4ㆍ19혁명 기념식
제52주년 4ㆍ19혁명 기념식
  • 정영효
  • 승인 2012.04.20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도는 19일 오전 10시 도청 신관 대강당에서 4ㆍ19혁명 관련단체 회원, 도 단위 기관단체장과 공무원 등 6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52주년 4ㆍ19혁명 기념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는 국민의례를 시작으로 순국선열 및 호국영령과 4ㆍ19혁명 희생자 영령에 대한 묵념, 이양수 4ㆍ19민주혁명회 경남도지부장의 경과보고, 4ㆍ19민주혁명회원 및 유족에 대한 기념품 전달, 김두관 도지사의 기념사, 이달균 시인의 추모헌시 낭송에 이어 4ㆍ19의 노래 제창 순으로 진행됐다. 김두관 지사는 기념사에서 “4ㆍ19 민주혁명으로 독재와 부정을 타파하고 굴절된 우리 현대사의 큰 물줄기를 바로잡았다”며 “우리 후손들은 고난의 시대를 앞서 걸으며 어두운 시대를 밝힌 선열들의 정신을 이어 받아 ‘대한민국 번영1번지 경남’ 실현에 최선을 다해야 할 것이며 나아가 선열들이 남긴 평화통일의 시대소명을 완수해내야 할 것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