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농협, 신보센터 설립 40주년 토론회
경남농협, 신보센터 설립 40주년 토론회
  • 황상원
  • 승인 2012.05.11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농협 신용보증센터(센터장 김한호)는 10일 농림수산업자 신용보증기금의 설립 40주년을 맞아 농어민 및 농산물 가공업체 대표들과 창녕군에서 토론회를 가졌다.

이날 김한호 센터장은 “각종 정책자금 배정 등 농어촌의 원활한 자금지원이 가능하도록 담보력이 미약한 농림수산업자의 신용보증을 적극 지원해 농림수산업에 필요한 자금이 원활히 지원될 수 있도록 하고, 농어촌 경제의 균형있는 발전에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경남지역보증센터는 2012년 순신규보증 1360억원 지원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축사시설 현대화자금 80억원, 농어촌진흥기금 133억원, 양파·마늘 수금안정자금 65억원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한미FTA 등 농어업분야 대외개방에 따라 축산분야의 생산성 및 경쟁력 향상을 위해 축사현대화 시설자금에 대해 기존 15억원 보증지원에서 최대 50억원까지 상향해 원활한 보증지원이 가능하도록 개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