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엑스포의 밤, K팝스타로 빛난다
여수엑스포의 밤, K팝스타로 빛난다
  • 강민중
  • 승인 2012.06.29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상투혼 등 연일 화제…국내 최대규모 릴레이콘서트

여수엑스포 디지털갤러리에 등장한 YB의 무대

국내 정상급 K POP스타 70여 팀이 참여하는 국내 최초의 대규모 팝 페스티벌이 여수엑스포를 달구고 있다.

지난 16일 가수 ‘비’, ‘KCM’, ‘박효신’을 시작으로 김장훈, YB, 자우림, 김범수, 2AM, 세븐, 박재범, B1A4 등이 팝 페스티벌의 화려한 공연을 선사했다. 앞으로 소녀시대, 슈퍼주니어, 인순이, 장사익, 샤이니, 2PM, 인피니티 등 국내 정상급 가수가 참여하는 엑스포 팝 페스티벌은 총 56일간 여수엑스포 크루즈공원 내 엑스포 특설무대에서 개최된다. 

출연 가수들의 투혼도 팝 페스티벌의 명성을 더하고 있다. 지난 18일 공연한 YB, 윤도현은 전날 스케이트보드 사고로 갈비뼈를 다치고도, 최고의 고음곡인 '정글의 법칙'을 멋지게 소화해 한국 최고의 록커로서의 면모를 보여줬다.

▲하늘과 땅이 콘서트 열기로 가득

특히 이날은 비가 내려 엑스포 디지털 갤러리로 무대를 옮겨, 길이 218미터에 달하는 엑스포 디지털 갤러리의 천장 화면이 YB와 관객들의 열기로 가득 차는 멋진 무대를 선사했다. 윤도현은 "여수엑스포는 제 갈비뼈와 함께 영원히 멋있는 추억으로 남을 것"이라며 엑스포에 대한 애정을 과시했다.<사진>

이어 21일 열린 콘서트에서는 김범수와 함께 출연한 울랄라세션이 그 열기를 더했다. 항암치료 중인 울랄라세션, 임윤택은 “엑스포에 와보시면 깜짝 놀랄 것, 꼭 와서 에너지와 좋은 기운을 받아가라”고 말하고, 어느 때보다도 열정적인 무대를 보여줬다.  

초대형 릴레이 콘서트라는 이름에 걸맞은 각 분야의 대표 가수들이 총출동하고 있는 이번 콘서트에는 세븐, 박재범, 소녀시대, 2AM, 2PM, 미쓰에이, B1A4, 인피니티, 샤이니, 슈퍼주니어, 에프엑스, 시크릿 등이 아이돌 대표 가수로 참여하여 관객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초대형 릴레이 콘서트

여기에 작은 거인 이선희를 포함하여 국민가수 인순이, 소리꾼 장사익, 신이 내린 창법의 소유자 조관우 등이 중장년층의 발걸음을 붙잡을 수 있을 것으로 보이며, 김건모, 김장훈, 이은미, 김범수, 박완규, 성시경, DJ DOC 등 대한민국의 공연 문화를 대표하는 가수들이 관람객들의 눈과 귀를 만족시키기 위해 리스트에 이름을 올리고 있다. 

또한 오디션프로그램을 통해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울랄라세션, 허각을 포함하여 한국 힙합과 R&B 장르에서 폭넓은 마니아층을 확보하고 있는 바비킴, BMK, 거미와 발라드 대표가수로서 성시경, 바이브, 박효신 등이 여수 밤바다에 어울리는 감성을 맡았다.


특히, 월드스타 ‘비’는 지난 16일에 이어 오는 7월에 앙코르 콘서트를 계획하고 있어 대한민국 별들의 대장정을 더욱 기대하게 한다.

90년간 항구로 사용되어 생물이 살기 힘들던 죽은 바다에서 엑스포를 계기로 되살아난 박람회장 앞바다를 무대로 하는 공연은 그 자체에도 큰 의미가 있다.

▲엑스포라서 가능하다

국내 정상급 가수들이 총 출동하는 만큼, 박람회장 크루즈공원에 설치된 엑스포 특설무대는 2만 명의 관람객을 수용하는 초대형 공연장으로 국내 최고의 연출진과 공연기술이 결합된 엑스포의 또 다른 자랑거리이다.

가로 50여 미터, 세로 20여 미터, 높이 1.8미터에 달하는 무대는 40미터가 넘는 돌출형 슬라이딩 무대로 이어져 관객들과 한층 가깝게 소통할 수 있게 함으로써 2만여 명의 관람객 모두가 가수와 함께 호흡 할 수 있게 한다.  

여기에 무대 뒤를 채우는 가로 20여 미터, 세로 5미터에 달하는 LEC와 무대 좌우의 350인치 LED는 최고의 무대와 함께 어우러져 다양한 퍼포먼스를 연출 할 수 있는 무대로서 관람객들에게 무대 연출의 진수를 전하고 있다. 

엑스포 팝 페스티벌의 최광일 총연출은 “엑스포는 무대와 관객이 함께 만든다. 특설무대에 서는 출연진들은 엑스포가 축제라는 것을 정확히 알고 있다. 무대와 관객과 스타가 함께 만드는 여수 밤바다를 기대하라. 단 하루도 축제가 아닌 날이 없게 하겠다.” 라고 밝혔다.

또한, “여수 밤바다를 배경으로 최고의 무대, 최고의 가수들이 참여하는 무대는 해양과 문화가 한자리에서 만나는 남해안의 상징공간으로 자리매김 할 것이며 이는 박람회 이후에도 여수가 중국과 일본을 포함한 국내외 관람객을 유치하는 자산이 될 것이다”고 강조했다.

여수세계박람회 입장권 구매자는 ‘엑스포 팝 페스티벌’을 당일 선착순으로 무료 관람할 수 있으며 공연 일정은 여수세계박람회 공식 홈페이지(www.expo2012.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