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포토/영상 > 디카시
윤회
경남일보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2.07.20  00:00:0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그래, 이제 나갈 때가 된 거야

1억 만년 너머의 세상

거기 어디쯤

우리들 다음 세상이 있을지니

이것 봐,

-서미희 <윤회>

이 작품도 2012 경남 고성 공룡세계엑스포 디카시 공모전 수상작이다. 공룡이나 사람이나 같은 생명체다. 무릇 생명이 있는 것은 하나의 예외도 없이 신생·성장·사멸의 길을 걷는다. 공룡은 중생대(2억 2500만 년 전~6500만 년 전)의 트라이아스기에 출현하여 쥐라기와 백악기에 걸쳐 번성하였으나 기후변동과 운석충돌 등으로 멸종됐을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당대 지구의 지배자였던 공룡의 멸종은 고등동물 인류에게도 시사하는 바가 크다.

이상옥, 창신대학 문예창작과 교수
경남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