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다’와 ‘적다’의 혼란
‘작다’와 ‘적다’의 혼란
  • 경남일보
  • 승인 2013.06.05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영곤 (의령군 낙서면장, 행정학 박사)
필자의 고향 의령은 지리적으로 경남의 중심부에 위치해 있다. 그럼에도 의령을 잘 알지 못하는 사람들은 의령의 크기와 공간적 위치에 대해 혼란을 겪는 경우가 허다하다. 공직생활 중 일어난 어느 여름날의 일화다. 강력한 태풍 ‘셀마’가 남부지방을 강타해 의령군 전역이 거의 초토화됐다. 당연히 신속한 복구를 위해 경남도 공무원이 수해지역 피해 상황을 취합하게 되었고, 실태조사 보고는 피해지역 시·군 담당 공무원의 몫이었다. 보고 도중 필자가 의령의 피해실태를 열거하자 갑자기 담당 공무원이 제일 작은 군에서 무슨 피해가 그리 많으냐며 핀잔이다. 보고를 하다 말고 어이없게도 그만 ‘크다’와 ‘작다’ 문제로 때 아닌 실랑이가 벌어졌다.

그때 필자는 따지듯 물었다. 어째서 의령이 제일 작은 군이냐고. 도내에서 의령보다 면적이 작은 자치단체가 5개 시·군이 엄연히 존재하고 있고 다만 인구가 도내에서 제일 적을 뿐인데 더구나 인명피해가 없다면 면적을 주안점으로 피해상황을 직시해야 하지 않느냐고 말이다.

당시 담당자에게 더 이상의 문제언급은 피했지만 아무튼 ‘작다’와 ‘적다’에 대한 언어 혼란의 차이가 존재한 것만은 사실이었다.

사전적 의미에서 ‘작다’는 부피 넓이 따위가 일정한 기준이나 보통보다 덜한 상태에 있다라고 기술하고 있고 ‘적다’라는 것은 일정한 기준에 미치지 못한다라고 피력하고 있다. 작은 것이든 적은 것이든 일정한 기준에 미치지 못하는 것은 동일하지만 ‘작다’라는 것은 ‘작다’, ‘크다’의 크기에 해당되고 ‘적다’라는 것은 ‘적다’, ‘많다’의 양적인 것에 가깝다. 이렇게 본다면 의령은 면적 크기에서 결코 작은 군이 아니며 인구수가 적은 군에 속한다.

그럼에도 뭇사람들은 ‘작다’와 ‘적다’의 언어적 혼란으로 인해 특정지역을 본의 아니게 폄훼시키는 결과를 초래하게 된다. 더구나 필자의 경우 경남 도내에서 인구 수가 가장 적은 의령군에 소속을 두고 있고 의령군에서도 가장 인구 수가 적은 낙서면의 책임자로서 재임을 하고 있다. 그러기에 종종 ‘작다’와 ‘적다’의 언어적 혼란 속에서 자칫 면민이 고장사랑에 대한 정체성을 잃지 않도록 다독이는 것도 나름 보이지 않는 책무가 되어버렸다.

물론 작다고 크게 기죽을 일은 아니다. 우리나라가 국토면적이나 인구 규모에서 주변국인 중국과 러시아 등에 비해 상대적으로 작지만 지구상에서 결코 뒤지지 않는 OECD 국가 반열에 있는 것이 잘 입증한다. 그러나 ‘작다 ’라는 말은 어딘지 모르게 긍정적이기보다 부정적인 이미지가 더 강하다. 이뿐만 아니라 적은 것은 어느 정도 모자란 만큼 채울 수 있는 가능성은 있어도 작은 것을 더 크게 늘리는 것은 어렵기 때문에 더욱 그렇다. 때론 말이 사람을 죽이기도 하고 살리기도 한다고들 한다. 우리가 덧없이 내뱉은 한 마디가 상대방에게 어떤 의미가 되는지 ‘작다’와 ‘적다’를 통해 한 번 생각해 볼 일이다.

/의령군 낙서면장·행정학 박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경상남도 진주시 남강로 1065 경남일보사
  • 대표전화 : 055-751-1000
  • 팩스 : 055-757-1722
  • 법인명 : (주)경남일보
  • 제호 : 경남일보 - 우리나라 최초의 지역신문
  • 등록번호 : 경남 가 00004
  • 등록일 : 1989-11-17
  • 발행일 : 1989-11-17
  • 발행인 : 고영진
  • 편집인 : 강동현
  • 고충처리인 : 최창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원
  • 경남일보 - 우리나라 최초의 지역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3 경남일보 - 우리나라 최초의 지역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nnews@gn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