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2일' 시즌3 첫회 시청률 14.3%
'1박2일' 시즌3 첫회 시청률 14.3%
  • 연합뉴스
  • 승인 2013.12.03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박2일' 시즌3의 여섯 출연진
‘1박2일’ 시즌3의 여섯 출연진
KBS 2TV 예능 프로그램 ‘1박2일’ 시즌3의 여섯 출연진. 데프콘, 김준호, 정준영, 김주혁, 김종민, 차태현(왼쪽부터)

 

KBS 2TV ‘해피선데이-1박2일’ 시즌 3이 두자릿대의 높은 시청률을 기록, 동시간대 1위로 출발했다.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 코리아는 2일 전날 전파를 탄 ‘1박2일’ 시즌 3 첫 회가 14.3%(전국 가구 기준·광고 시간 제외)의 시청률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달 24일 시즌 2 마지막회가 기록한 8.0%보다 6.3%포인트가 높고, 지난해 3월 시즌 2 첫회의 27.3%보다는 13%포인트가량 낮은 수치다.

 이날 방송에서는 기존 멤버 차태현·김종민을 비롯해 새로 합류한 김주혁·김준호·데프콘·정준영이 조우하는 과정이 그려졌다.

 제작진은 멤버들이 차례로 출연진의 집을 급습하는 모습을 생생하게 담아내고, KBS 예능국 박태호 국장과 박중민 EP가 ‘깜짝’ 등장해 일장 훈시를 늘어놓는 장면을 선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같은 시간대인 오후 6시대 예능 프로그램의 시청률은 MBC ‘일밤 - 진짜 사나이’가 13.2%, SBS ‘일요일이 좋다 - 런닝맨’이 13.3%였다.

 오후 5시대 예능 프로그램은 MBC ‘일밤 - 아빠 어디가’가 14.1%로 선두를 달렸으며, SBS ‘일요일이 좋다 - K팝스타 3’가 9.0%, KBS ‘해피선데이 - 슈퍼맨이 돌아왔다’가 7.4%로 뒤를 이었다.

 KBS ‘개그콘서트’의 시청률은 17.8%로 집계됐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