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청 입석마을 어느 개울가에서 (김봉옥)
산청 입석마을 어느 개울가에서 (김봉옥)
  • 경남일보
  • 승인 2014.01.20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작가노트=화가는 실제로 본 것을 그리기도 하지만, 보고 싶은 풍경을 그리기도 한다. 현실을 그리기도 꿈을 그리기도 한다. 본 것을 그리든 보고 싶은 것을 그리든 그것은 모두 작가 마음의 풍경이다



▲작가 프로필=2007~현재 수원사생회, 2013~현재 진주사생회, 개인전 2회(수원미술관,한가람미술관), 단체전 100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