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물레방아
○물레방아…문창극 때문에 깨진 우정
경남일보  |  raggi@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4.07.17  00:00:0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얼마 전 국무총리로 지명됐다 숱한 논란으로 낙마한 문창극 전 총리 후보자 때문에 친구사이에 주먹이 오갔는데. 대학생과 휴학생 신분인 이들은 지난 16일 새벽 진주대로에 위치한 원룸에서 사이좋게 술을 마시고 있었는데. 하지만 정치이야기가 나오면서 분위기가 급변했다.

휴학생 A씨가 문 후보자를 비판하자 친구인 대학생 B씨가 문 전 후보자를 두둔하면서 밥상을 엎었다.

이에 화가 난 A씨가 B씨를 폭행했고 B씨도 질세라 소주병으로 A씨를 폭행한 것. 역시 술자리에서 정치이야기 하면 싸움나기 십상.

경남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