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주간경제
[농사메모]야생동물 차단 그물망 설치해야
경남일보  |  gnnews@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5.01.18  21:58:38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기온의 변동폭이 클 것으로 예상되므로 시설하우스 보온관리와 과수전정 작업, 화훼 병해충방제, 가축사양관리 등에 적극 힘쓴다.

■ 시설채소

일반적으로 겨울철 하우스재배 시에는 시설내의 이산화탄소 농도가 하우스 밖의 이산화탄소농도 보다 매우 낮다. 생육의 제한요인으로 작용하여 수량이 감소하고 품질이 떨어지는 등의 영향을 미친다. 그러므로 시설하우스내 환기를 철저히 하고 퇴비, 볏짚, 가축분, 톱밥 등 유기물을 넣기, 탄산가스 공급장치에 의한 방법 등을 활용한다. 겨울철 하우스에서 재배되는 과채류는 온도에 민감하게 반응하므로 작물별 생육최적온도와 최저온도를 참고하여 철저히 관리한다. 과채류는 새벽, 오전, 오후, 밤 등 시간대에 따라 온도를 바꾸어 관리(변온관리)하면 작물의 수량과 품질을 향상시키는 것은 물론 난방비 절감에도 도움이 된다.

■ 과수

겨울철 정지·전정은 수관 내부에 햇볕이 골고루 들어갈 수 있도록 하여 과실이 달리는 부분을 고르게 분포시켜 공간을 효율적으로 이용하는 것이 목적이다. 또한 적당한 생장과 균일한 결실이 항상 균형 있게 유지될 수 있도록 하여 고품질의 과실생산과 관리 작업의 편리를 도모한다. 일반적으로 나무의 골격을 재배형태에 맞게 수형을 교정하거나 나무세력을 확보해야 한다. 저장고의 온도(0℃) 및 습도(90∼95%)가 균일하게 유지되는지 수시관찰한다. 이어 지속적인 온도 관리로 저온을 유지함으로써 호흡, 증산 및 효소 활성 억제와 미생물의 증식을 억제한다. 또 부패에 의한 손실을 방지해야 하며 습도 관리는 수분탈취를 방지해 중량 감소 저하와 조직감을 유지하도록 한다.

■ 화훼

겨울철 시설 화훼재배는 기본적으로 환경관리가 중요하다. 작목별 적정 온도와 습도 관리, 병충해관리에 유의해야 하며 난방기 등 온도관리 시설점검을 철저히 한다. 주야간 온도 차이에 의한 시설 내 연무가 발생하지 않도록 측·천창 개폐 관리에 유의한다. 시설화훼에 낮과 밤의 온도차가 심하면 생육이 정지되거나 상품성이 불량한 꽃이 발생하는 등 생리장해 현상이 발생하므로 주의한다. 관수용 물은 미리 받아 두었다가 물이 너무 차갑지 않도록 적정 온도를 유지한다. 또 주는 양은 토양조건이나 식물상태, 햇빛 강도에 따라 조절해야 한다.

■ 축산

농장 출입구에는 발판소독조를 필히 설치하고 소독약이 마르지 않도록 수시로 교체한다. 축사 주변 및 농장 출입구에 생석회(지표면으로부터 2cm) 도포와 가축전염병 발생지역 방문은 가능한 자제토록 한다. 축산 농가는 매일 1회 이상 농장 소독, 축사 간 이동 시 신발 갈아 신기, 1회용 종이 난좌 사용 준수와 바이러스 전파요인이 될 수 있는 야생동물(쥐, 철새 등) 침입 방지를 위하여 구서(일명 쥐잡기) 및 그물망 설치하도록 한다.

/제공=경상남도농업기술원

 
경남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