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라이프 > 레저/여행
관광공사 "페루 여행자, 무장강도 주의해야"
연합뉴스  |  yunhap@yunh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03.16  20:45:3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한국관광공사는 최근 페루에서 한국인 여행객을 상대로 한 무장강도 사건이 발생했다며 15일 여행객들의 주의를 당부했다.

 관광공사에 따르면 지난달 29일 오전 2시께 한국인 배낭여행객 20여 명을 태운 관광버스가 페루 나스카에서 쿠스코로 이어지는 연결도로 약 178km 지점에서 10여명의 무장강도에 의해 공격을 당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당시 여행객들은 중남미 지역 배낭여행을 전문적으로 담당하는 국내 여행사를 통해 여행 중이었으며, 일부는 강도 습격으로 호흡곤란을 겪거나 갈비뼈가 부러지는 중상을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

 여행객들이 본 피해액은 1억원에 달한다고 관광공사는 전했다.

 관광공사는 “야간 이동을 자제하는 등 신변안전에 각별히 유의하고, 사건·사고가 발생하면 주페루 한국대사관 또는 영사콜센터로 연락해 도움을 받으라”고 당부했다.

 연락할 전화번호는 주페루 대한민국 대사관 ‘+51-996-331-469’ 또는 ‘+51-995-448-565’이며 영사콜센터는 ‘+822-3210-0404’다.

 관광공사가 운영하는 해외여행 홈페이지 ‘지구촌 스마트여행’(www.smartoutbound.or.kr)에서는 전 세계 여행경보단계와 세계 주요 여행지 100개국의 현지 안전정보 등을 제공하고 있다.

연합뉴스



 
페루 이미지
페루 이미지

연합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