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레방아…만취 40대 시외버스에 소변
○물레방아…만취 40대 시외버스에 소변
  • 경남일보
  • 승인 2016.03.22 1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1일 저녁 8시께 진주시외버스터미널 앞에서 때 아닌 소란이 일었는데…. 삼천포에서 진주로 가는 시외버스에 탑승한 A(40)씨가 버스안에서 용변을 본 것. 터미널에 도착한 뒤에야 상황을 알게 된 버스기사 B(55)씨가 언성을 높이면서 서로 시비가 붙었다고. 만취 상태였던 A씨가 다툼을 키우자 근처에 있던 터미널 관리자 C(58)씨도 발끈. 이에 그치지 않고 A씨는 B, C씨에게 손찌검까지 했다고... 술 기운을 빌어 용감하게 못 볼 광경 보인 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