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물레방아
○물레방아…만취 40대 시외버스에 소변
경남일보  |  gnnews@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03.23  18:17:4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지난 21일 저녁 8시께 진주시외버스터미널 앞에서 때 아닌 소란이 일었는데…. 삼천포에서 진주로 가는 시외버스에 탑승한 A(40)씨가 버스안에서 용변을 본 것. 터미널에 도착한 뒤에야 상황을 알게 된 버스기사 B(55)씨가 언성을 높이면서 서로 시비가 붙었다고. 만취 상태였던 A씨가 다툼을 키우자 근처에 있던 터미널 관리자 C(58)씨도 발끈. 이에 그치지 않고 A씨는 B, C씨에게 손찌검까지 했다고... 술 기운을 빌어 용감하게 못 볼 광경 보인 셈.
 
경남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