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완수·윤한홍, "신뢰의 정치 하겠다"
박완수·윤한홍, "신뢰의 정치 하겠다"
  • 이은수
  • 승인 2016.03.24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박완수(왼쪽), 윤한홍

현역 국회의원을 누르고 새누리당 후보가 된 박완수(창원 의창구)·윤한홍(마산 회원구) 후보가 신뢰의 정치를 펼치겠다고 밝혔다.

박완수 후보는 24일 오전 창원시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신뢰의 정치로 진정으로 국민을 위한 국회의원이 되겠다”며 선거에 임하는 각오를 밝혔다.

박 후보는 “정치인이 신뢰받지 못하는 이유는 정치인이 진실되지 못하기 때문”이라며 “국민의 달라진 눈높이에 맞게 대한민국 정치도 이제 변해야 한다. 법을 지키고 공명정대하게 선거에 임하겠다”고 밝혔다.

박 후보는 또한 “팔용동 일대 공장지역 식당에 손님이 절반으로 줄 정도로 지역경제가 좋지 않다”며 “지역활성화에 매진해 서민생활이 나아지도록 노력을 경주 하겠다”고 덧붙였다.

윤한홍 후보도 이날 오후 기자회견에서 “마산시민에게 감동을 주는 행복한 정치를 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윤 후보는 “이번 선거를 네거티브와 소음을 없애고 마산발전의 비전을 제시하는 선의의 정책대결의 장으로 만들 것을 제안한다”며 “좀 더 시민가까이서 현장의 소리에 귀를 기울이고, 시민과 함께 하는 감동을 정치를 위해 시민의 뜻을 꼼꼼하게 챙기겠다”고 강조했다.

이은수기자 eunsu@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