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오피니언 > 경일시단
[경일시단]간판 (루 원리)
경남일보  |  gnnews@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10.16  18:42:1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경일시단]간판 (루 원리)


10년 전에

이름을 하나만 보고

대한민국에 와서 새로운 삶을 살았는데



10년 동안 오로지 이름 하나만 믿고

애를 터지게 살아왔다



어느 날 갑자기

그 이름이 희미하게 보여서

나는 길을 잃었다 착각했나봐

그 이름이 영원히 내 곁에 뚜렷하게

있을 줄 알았는데 안 보인다



내가 어느 쪽 어떻게

가야할 길이 보이지 않는다



두려웠다

그래서 내가 온 몸이 힘을 다쓰고

그 이름을 잘 보일 때까지

열심히 딱고 있었다

----------------------------------

하동 토지문학제 백일장 응모작품이다, 중국인으로 추정되는 어느 여인의 삶의 고백 같은 이 시가 그토록 심사시간 내내 가슴을 울렸다. 서툰 맞춤법과 글씨였지만 치환으로 오는 공명은 어떤 수식어 보다 맑다.(주강홍 진주예총회장)
경남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