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주얼창] 아파트 복도에서 바라본 지리산 천왕봉
[비주얼창] 아파트 복도에서 바라본 지리산 천왕봉
  • 박도준
  • 승인 2016.11.29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주얼창] 아파트 복도에서 바라본 지리산 천왕봉

 

한땐 지리산 천왕봉을 자주 올랐었다. 내대에서, 백무동에서 특히 중산리에서 많이 올랐다. 그래서인지 중산리에서 본 천왕봉만 기억에 새록새록한다. 그러다 지난달 왕산을 거쳐 필봉에서 바라본 천왕봉의 뒤태는 색다른 모습으로 다가왔다. 그리고 잊고 있었다. 얼마전 복도식 아파트 계단 끝자락에서 바라본 산, 어디서 많이 본 산이었다. 등산가에게 보였더니 천왕봉이란다. 마음에만 담아두고도 관심이 없으면 보이지 않는 모양인가 보다. 천왕봉은 늘 저만치서 항상 나를 내려다 보고 있었는데 오늘에사 눈을 맞추었다. 지리산 중봉도, 왕산과 필봉산도 따라 눈을 맞추었다. 나를 지긋이 지켜보는 이가 실망하지 않게 행동거지를 조심해야겠다.

박도준 편집부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