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라이프 > 그 때 그 시절
1967년 12월31일 '지리산국립공원 지정 소식'
김지원  |  gnnews@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1.03  19:46:3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1967년, 그해 마지막 발행된 경남일보는 12월31일자였다. 여느때처럼 4쪽을 차분히 채우고 1면 하단에 한해를 보내는 소회를 3단짜리 기사로 전하고 있다. 국회의원 선거 이후 신민당의 등원거부 사태와, 김삼선 공사 중단, 불경기에 내몰린 서민의 삶 등 안타깝고 아쉬웠던 한해를 보내고 새로운 해를 맞이하자는 담담한 메시지로 그해 마지막 신문을 독자들 품으로 발송했다.

같은 날 신문에 실린 반가운 소식 하나.
지리산 국립공원 지정 소식이다. 지리산은 우리나라 국립공원 1호로 1967년 12월29일 지정됐다. 기사는 우리나라 최초로 지정된 국립공원 지리산의 면적과 높이 등 정보를 짤막하게 전달하고 있지만 그 중요성을 보여주듯이 '지리산은 국립공원'이라는 3단짜리 제목을 내걸었다.

 

   
1967년 12월31일. 저무는 정미년과 지리산국립공원 지정 소식. 경남일보 그 때 그 시절
김지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