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이슈/현장
경남 22개 구·시·군선관위 회의 개최대선 개표관리…신뢰 증진 방안 논의
김순철  |  ksc2@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4.17  23:23:08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경남도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박효관)는 제19대 대통령선거의 선거운동이 시작되는 17일 도선관위 대회의실에서 위원장 주재로 도내 22개 구·시·군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회의는 대통령의 궐위에 따라 짧은 기간에 선거를 치러야 하는 상황에서 대통령선거의 중요성과 의미를 엄중히 인식하고, 완벽한 선거관리 의지를 다지기 위해 마련했다.

회의에서는 개표관리의 공정성 확보 및 신뢰증진 방안 등을 집중 논의했고, 국민이 개표결과를 신뢰할 수 있도록 개표진행에 지장을 주지 않는 범위에서 개표참관인의 참관을 적극 보장하는 등 투표함 접수부터 위원장의 개표결과 공표까지 모든 과정을 투명하게 공개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회의의 주요 논의 내용은 △투표함 개함 시 투표지를 철저히 확인하여 투표록의 오기 여부를 점검하고, △투표지분류기에서 후보자별로 분류한 투표지는 투표지심사계수기를 통해 전량 육안으로 확인한다. △개표상황표에 투표지분류 개시시각, 서명·정정사유 등이 올바르게 기재되었는지 개표상황표 확인석에서 다시 한 번 확인하고, △구·시·군선관위 위원들이 후보자별 득표수·무효투표수 등을 철저히 검열한 후 개표상황표에 직접 서명 또는 날인하는 것 등이다.

박효관 도선관위원장은 인사말을 통해 “선거를 공정하게 관리하는 것이 선관위의 존재이유이고 헌법에서 주어진 책무인 만큼 이번 선거를 공정하고 흠 없이 관리하여 줄 것”을 당부했다.

김순철기자 ksc2@gnnews.co.kr



 
도선관위2
경남도선거관리위원회는 17일 도선관위 대회의실에서 도내 22개 구·시·군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회의를 개최했다. 사진제공=경남선관위



 
김순철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