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종합
남동발전 사보 해외출판상 수상‘아태 스티비상’ 3개 부문 영예
박성민  |  smworld17@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4.20  22:01:5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한국남동발전(사장 장재원, 이하 남동발전)의 사보 남동愛가 ‘2017 아시아-태평양 스티비상 ’에서 3개 부문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한국남동발전은 “사보 남동愛가 20일 발표된 ‘2017 아시아-태평양 스티비상’ 수상작에서 출판 부문 기타 출판물 혁신상 최고등급인 금상을 비롯해 출판 부문 마케팅·영업인쇄물 혁신상 은상, 출판 부문 사보 또는 출판물 혁신상 은상 등 3개 부분에서 수상했다”고 이날 밝혔다. 시상식은 오는 6월 2일 일본 도쿄에서 개최된다.

스티비 어워즈는 아시아-태평양 스티비상, 독일 스티비 대상, 미국 비즈니스 대상, 국제 비즈니스 대상, 여성 기업인 스티비 대상, 위대한 회사 스티비상, 영업 및 고객 서비스 스티비 대상의7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매년 60여개 국가 조직들로부터 1만개 이상의 출품작을 받아 이 중 전 세계 직업 현장에서 뛰어난 성과를 보인 사람과 기업을 선정해 시상한다.

이번 아시아 - 태평양 스티비상은 아태 지역 22개 국가의 조직이나 개인이 이룬 혁신적인 성과를 시상하기 위해 설립된 상으로 올해에는 700개 이상의 출품작들에 대해 심사가 이뤄졌다.

이 중 4월 현재 134호까지 발간된 한국남동발전 사보 남동愛는 건강한 조직문화 발전에 기여함은 물론 쌍방향 커뮤니케이션 활성화의 매개로써 그 역할을 다해왔다. 이번 심사에서 남동발전은 지난 2016년 발간호부터 직원들이 다양하게 참여할 수 있는 코너를 확대했다.

특히 직원들에게 사보의 표지모델로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등 직원 중심의 사보를 만들고자 노력한 공을 인정받았다.

장재원 한국남동발전 사장은 “이번 수상은 사보 한권을 만들기 위해 모두 함께 노력한 남동가족들에게 보람이자 큰 기쁨이 되는 소식이다”면서 “오늘 수상에 만족하지 않고 더욱 폭넓고 깊이 있게 소통하고 행복을 공유할 수 있는 Happy Magazine이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성민기자

 
남동발전 사보 표지 모음
한국남동발전의 사보 남동愛가 ‘2017 아시아-태평양 스티비상 ’에서 3개 부문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사진은 사보 남동愛 표지 모음./사진=한국남동발전

 
박성민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