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제19대 대선
홍준표 후보 사실상 대선 패배 시인
김지원기자·일부연합  |  goodnews@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5.10  01:50:3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자유한국당 홍준표 후보가 9일 오후 서울 여의도 당사에 도착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선후보는 9일 오후 자유한국당 당사를 방문해 출구조사 결과를 언급하면서 사실상 대선 패배를 시인했다. 홍준표 후보는 "자유한국당 복원에 만족 한다"며 이번 대선 결과를 평가했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후보도 여의도 국민의당 개표상황실을 방문해 "국민의 선택을 겸허하게 받아들인다, 변화의 열망을 받아들이기엔 많이 부족했다"며 당직자와 지지자들에게 감사를 표하고 미래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정의당 심상정 대선후보도 방송사 출구조사 결과가 나온 뒤 여의도 정의당 개표상황실을 찾아 선대위 관계자와 당원들 앞에서 "국민의 새로운 대한민국에 대한 열망을 받아 안아 정의당이 또다시 출발하겠다"며 이번 선거가 정의당의 새로운 도약의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김지원·일부연합

김지원기자·일부연합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