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정치종합
문 대통령 측근 송인배, 제1부속비서관 내정
정희성  |  raggi@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5.19  01:45:4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송인배 청와대 제1부속비서관 내정자


2004년 17대 총선부터 지난해 열린 20대까지 양산(갑)에서 꾸준히 출마했던 송인배 전 더불어민주당 선대위 수행총괄팀장(49)이 청와대 제1부속비서관으로 내정됐다.

문 대통령의 부산 인맥 중 핵심으로 꼽히는 송 비서관은 대선과정에서 문재인 후보를 지근거리에서 보좌했다.

서울 출신인 송 비서관은 부산대 총학생회장 출신으로 1998년 노무현 국회의원 비서관을 시작으로 2003년 대통령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자문위원, 참여정부 청와대 사회조정2비서관 등을 역임했다.

정희성기자


정희성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