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회종합
남동발전, 평창올림픽 동남아선수단 후원
박성민  |  smworld17@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1.08  16:53:3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한국남동발전(사장 직무대행 손광식, 이하 남동발전)이 기후 관계상 동계 종목에 취약한 네팔, 파키스탄 등 동남아 선수단을 후원, 평창동계올림픽 참가를 적극 돕는다.

남동발전은 지난 7일 남동발전이 수력발전소를 건설 중인 네팔 현지에서 네팔 올림픽위원회와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붐업 조성 및 네팔선수단 용품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알파인스키 종목 출전 예정인 네팔 선수단에 1500만원 상당의 동계스포츠 장비를 지원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보다 앞선 지난 4월에도 남동발전은 해외사업을 진행 중인 파키스탄에서 파키스탄 스포츠 협회와 업무협약을 통해 크로스컨트리 종목에 참가 예정인 파키스탄 동계올림픽 선수단에 1000만원 상당의 선수단 장비 및 방한의류를 후원키로 했다. 이번 후원은 기후 특성상 동계종목에 취약해 동계올림픽에 대한 관심이 낮은 네팔, 파키스탄 동계 선수단을 지원함으로써 어려운 환경을 극복하고 세계인의 축제인 평창동계올림픽에 동참할 수 있도록 유도하고자 진행됐다. 지반 람 슈레스타 네팔 올림픽위원장은 “먼 타국까지 찾아주신 대한민국과 KOEN의 열정적 지원에 감사함과 놀라움을 동시에 느낀다”면서 “이번 후원이 우리 선수단에 큰 힘이 될 것으로 확신하며, 나아가 지구촌의 한 사람으로서 동계올림픽의 성공개최를 기원하겠다”고 말했다.


박성민기자
 

남동발전 평창올림픽 후원
한국남동발전이 지난 6일 네팔 현지에서 네팔 올림픽위원회와 평창동계올림픽 참가 지원 업무협약을 맺고 있다. 사진 왼쪽 지반 람 슈레스타 네팔 올림픽위원장, 사진 오른쪽 윤의중 한국남동발전 관리처장./사진=한국남동발전
박성민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