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건/사고
창원 14층 아파트서 불…1명 사망
이은수 기자  |  eunsu@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2.06  21:32:2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6일 오전 2시 59분께 창원시 마산회원구 내서읍 14층 규모 아파트 3층 오모(75)씨의 집에서 불이 나 부인 김모(73)씨가 숨졌다.

오씨는 중상을 입고,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으나 의식이 없는 상태다.

오씨는 아파트 출입구 옆 작은방에, 부인 김 씨는 부엌 옆 큰방에 각각 쓰러져 있었다고 소방당국은 전했다.

불은 아파트 거실 내부와 가재도구 등을 태워 소방서 추산 300여만원의 재산피해를 내고 20여분만에 진화됐다.

불이 나자 아파트 관리인으로부터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소방차 등 장비 11대와 30여명의 인력을 동원해 진화에 나섰다.

이 과정에서 전체 14층 규모의 아파트에서 잠을 자던 입주민 등 45명이 놀라 소방대원의 안내에 따라 긴급대피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오 씨 아파트 거실의 TV 배선이 심하게 탄 것으로 미뤄 전기배선 문제로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인을 조사 중이다.

이은수기자

 
이은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