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회종합
민주노총 진주지역 강수동 현의장 연임제11기 임원직선제 결과 92% 찬성… 수석부의장 박문화·사무국장 박석용
김지원  |  gnnews@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2.08  01:59:2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진주지역의장단
진주지역지부 제11기 지도부(왼쪽부터 박문화 수석부의장, 강수동 의장, 박석용 사무국장)


민주노총 진주지역지부는 지난달 30일부터 6일까지 제11기 임원직선제 선거를 진행했다.

이번 선거는 의장에 공무원 노조 진주지부 소속 강수동 조합원, 수석부의장에 서비스연맹 진주CC노동조합 박문화 조합원, 사무국장에 보건의료노조 진주의료원지부 박석용 조합원이 단독 후보로 출마했다. 진주지역 조합원 총투표 결과 단독출마한 새 지도부는 투표율 69%, 찬성 92%로 당선했다. 임기는 3년이다.

민주노총 진주지역지부는 새 지도부가 선출됨에 따라 진주지역 노동자들의 권익향상을 위한 사업과 지역 노사민정 모델 구축 및 지역연대사업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김지원기자

 
김지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