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물품제공 시의원 부인 기소의견 송치
경찰, 물품제공 시의원 부인 기소의견 송치
  • 김순철
  • 승인 2017.12.10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악회원에 손수건 등 건네…공직선거법 위반 혐의 입건
경남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모 김해시의원 부인 조모(48) 씨를 불구속 입건, 기소 의견으로 지난달 검찰에 송치했다고 8일 밝혔다.

조씨는 지난 2월 남편 선거구 산악회 회원들에게 손수건과 양말 등 300만원 상당을 제공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해당 산악회 회장 이모(62·여) 씨가 조 씨에게 기부행위를 권유한 것으로 보고 이씨 역시 공직선거법 위반으로 입건했다.

경찰조사 결과 조씨는 물품을 준 사실은 인정했지만 대가를 바라고 한 행위는 아니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공직선거법상 당선인 배우자가 공직선거법 위반으로 300만원 이상의 벌금형을 확정받으면 당선인은 당선무효가 된다.

김순철기자 ksc2@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