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회종합
고성군 대구 수정란 방류사업
김철수  |  chul@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1.03  23:04:3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고성군은 지난 2일부터 오는 31일까지 2500만 원을 투입해 대구 인공수정란 8억 6600만 알을 동해면 장좌리 우두포 선착장 및 자란만 일원에 ‘대구수정란 방류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1월은 대구 금어기이지만 군은 대구의 자원조성을 위한 친어포획 목적으로 경남도로부터 호망어업 12건에 대해 포획채취 해제허가를 받았다. 포획채취 해제허가를 받은 호망어업에서 포획한 산란기 대구를 인공 수정시켜 해역에 방류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지난 2006년부터 매년 시행하고 있는 대구 인공수정란 방류사업으로 대구 자원이 꾸준히 회복되고 있는 만큼 지속적인 사업시행을 통해 겨울철 회귀성 고급어종 대구의 자원조성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철수기자 chul@gnnews.co.kr
고성군 대구 수정란 방류사업
고성군 대구 수정란 방류사업
김철수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