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회종합
경남도, 도서종합개발사업 3년 연속 전국 우수
최창민  |  cchangmin@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1.11  14:25:1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경남도는 행정안전부 주관으로 실시한 2017년도 도서종합개발사업 평가에서 전국 우수 지자체에 선정됐다고 11일 밝혔다.

이로써 경남은 지난 2015년부터 3년 연속으로 우수상(기관, 개인 표창)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이번 평가에서 경남도와 통영시가 내역사업(지역인프라)우수기관상을 받았고 거제시 이수도가 우수상, 통영시 추도가 장려상을 수상했다.

도서종합개발사업은 도서개발촉진법에 따라 도서(섬)지역에 추진하는 사업으로 육지에 비해 상대적으로 생활이 불편한 도서민의 생활환경개선 및 소득증대를 위한 사업이다. 경남도는 지난 1988년부터 2017년까지 30년간 4130억 원을 투자하는 등 도서지역에 연륙교, 마을안길 확포장, 마을회관 건립사업을 시행해 도서민의 정주여건 개선과 복지증진에 기여해왔다.

또한 탐방로, 전망대, 야영장 등의 시설물을 한려해상국립공원과 연계해 개발함으로써 도서민 소득증대 및 해양관광 활성화에도 기여했다. 이번 공모사업분야에서 우수상을 수상한 거제시의 ‘사슴이 살고 있는 섬, 이수도’는 언론매체를 통해 섬의 아름다운 경치뿐만 아니라 먹거리가 소개돼 사업 전 대비 관광객이 5배 증가하는 성과를 올렸다.

특히 13개의 민박집에서 시행하는 ‘1박 3식’ 프로그램을 찾는 사람들도 많아졌다. 관광객 증가는 도서지역 주민들의 소득증대로 이어졌다.

한경호 권한대행은 “향후 도서종합개발사업이 원활히 추진되면 도서지역의 정주여건이 개선될 뿐만아니라 섬 관광 등 섬의 특성에 맞는 성장동력 창출로 도서지역의 경쟁력이 제고돼 골고루 잘사는 경남건설이 실현될 것”이라고 밝혔다.

최창민기자 cchangmin@gnnews.co.kr

 
이수도01
 

최창민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