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로쇠 수액 채취 시즌이 왔다
고로쇠 수액 채취 시즌이 왔다
  • 안병명
  • 승인 2018.01.22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직 찬기운이 가시지 않은 22일 함양군 안의면 기백산 자락에서 한수진(28)씨가 고로쇠나무 수액을 채취를 하고 있다. 함양군에서 생산되는 고로쇠 수액은 다른 지역에 비해 해발이 높고, 일교차가 커 당도가 높아 인기를 끌고 있다.

안병명기자·사진제공=함양군

 
怨좊줈__梨꾩랬
怨좊줈__梨꾩랬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