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이슈/현장
네 번째 음주운전 50대 구속
정희성  |  raggi@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2.07  00:31:3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운전면허도 없이 음주운전을 일삼고 사고까지 낸 50대가 결국 구속됐다.

함양경찰서는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A(53·무직) 씨를 구속했다고 6일 밝혔다.

A 씨는 지난 1월 17일 오후 7시께 함양읍 도로에서 만취 상태로 자신의 승용차를 몰다 길옆에 서 있던 다른 승용차를 들이받은 뒤 달아났다.

피해 차량 운전자가 사고를 목격하고 경찰에 신고해 A 씨는 현행범으로 붙잡혔다.

음주 측정 결과 A 씨는 혈중알코올농도 0.211%로 운전면허 취소 수준으로 조사됐다.

A 씨가 음주 교통사고로 적발된 것은 이번이 네 번째다.

그는 2010년 3월 만취 상태로 교통사고를 내 운전면허가 취소됐다.

이후 운전면허를 새로 발급받지 않은 채 음주 운전을 하다 2012년, 2016년 두 차례 적발됐고 1000여만원 정도 벌금을 낸 것으로 나타났다.

경찰은 음주 운전에 대한 심각성과 중대성을 인식시키기 위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설명했다.

A 씨는 “술을 마시고 운전하는 것을 범죄로 생각하지 않았다”라며 때늦은 후회를 했다고 경찰은 전했다.

안병명기자

 

정희성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