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로쇠나무에서 봄기운을 채취해요
고로쇠나무에서 봄기운을 채취해요
  • 이용구 기자
  • 승인 2018.02.19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봄기운 감도는 우수를 맞은 19일 거창군 가북면 중촌리 단지봉 고로쇠 작목반의 한 부부가 고로쇠나무에서 수액을 채취하고 있다. 지리산, 덕유산, 가야산의 중심의 해발 700m 이상의 고산에서 채취한 거창 고로쇠는 맛과 효과가 탁월하며 올해는 한파로 인해 예년보다 10일 정도 늦게 출수 되고 있다.

이용구기자·사진제공=거창군


 
고로쇠나무에서 봄기운을 채취해요

봄기운 감도는 우수를 맞은 19일 경남 거창군 가북면 중촌리 단지봉 고로쇠 작목반의 한 부부가 고로쇠나무에서 수액을 채취하고 있다.
지리산, 덕유산, 가야산의 중심의 해발 700m 이상의 고산에서 채취한 거창 고로쇠는 맛과 효과가 탁월하며 올해는 한파로 인해 예년보다 10일 정도 늦게 출수 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