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이슈/현장
거창군, 도시가스 점검원 사칭 사기 주의
이용구  |  yglee@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2.21  22:15:5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거창군에서는 최근 도시가스 점검원을 사칭해 보일러나 가스레인지를 수리해준다면서 돈을 받아 챙기는 사기행위 사례가 발생하고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21일 거창군에 따르면 노약자 등이 거주하는 단독주택에 방문해 보일러 내부 체류공기를 빼주는 등의 단순작업을 해주고 2만∼5만원을, 부품을 교체했다면서 10만∼20만원을 요구하는 사례가 발생했다.

또 도시가스 직원을 사칭해 도시가스 점검을 나왔다며 보일러 점검을 명목으로 2만∼10만원씩 요구하는 사례도 있다.

이같은 사례가 속출하자 거창군은 군민들의 주의를 당부하고 나섰다.

도시가스 점검원은 안전점검 방문 일정을 핸드폰 문자(SMS) 또는 관리사무소를 통해 사전에 통지하고, 유니폼과 신분증을 패용해 방문 점검을 하고 있다.

도시가스 점검원의 주 업무는 보일러 성능점검이 아니라 가스누출 등 안전점검이 방문 목적이며, 전입·전출 등 출장서비스 외에는 금품을 요구하지 않는다는 점에 유의해야 한다.

기타 도시가스 안전점검에 대한 문의는 도시가스 공급사인 ㈜지에스이(055-943-8500) 또는 고객상담실(055-945-0019)로 전화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이러한 사칭 사기는 도시가스 사용자분들께서 약간의 주의를 기울이면 충분히 예방할 수 있고, 도시가스 점검원 방문시에는 신분을 확인하고 안전점검 이외의 보일러 성능점검 등은 거절하면 된다”며 “주택 등에 무단으로 침입하거나 금품을 요구하면 경찰에 신고할 것”을 당부했다.

이용구기자

 

이용구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