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기운 완연…삼라만상 기지개
봄기운 완연…삼라만상 기지개
  • 안병명
  • 승인 2018.03.01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봄기운이 완연해진 1일 강과 대지 삼라만상이 기지개를 켰다.

이른 아침 지리산 엄천강에 수달(천연기념물 330호) 한쌍이 얇아진 얼음을 깨고 물 속으로 들어가 한참만에 물고기를 사냥한 뒤 올라와 주린배를 채우고 있다.(사진 위) 함양 대봉산에도 복수초가 노란 꽃을 피워내 생동하는 계절이 왔음을 알리고 있다. 안병명기자·사진제공=함양군



 
臾쇨퀬湲_癒밸뒗 _섎떖 (1)
2018030101010000080_봄비 머금고 활찍 핀 복수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