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종합
하이트진로, 마산공장서 ‘참이슬’ 생산 추진
연합뉴스  |  yunhap@yunh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3.08  19:19:5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맥주를 생산하는 하이트진로 마산공장에서 참이슬도 생산된다.

하이트진로는 작년 9월부터 추진해온 맥주공장 매각을 중단하고 마산공장에 기존 맥주 설비 이외에 소주 생산시설을 구축하기로 했다고 7일 밝혔다.

하이트진로가 지역 대표기업으로 남길 원하는 지역여론을 수렴해 공장매각 대신 소주라인 확대로 공장효율화 계획을 대체한 것이다. 소주라인으로 대체되는 기존 맥주 생산설비는 전주공장으로 이전된다.

마산공장 소주설비 추가는 공장 운영 효율화와 함께 최근 소주 수요가 증가하고 있는 영남지역에서의 시장환경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할 수 있는 장점도 있다.

하이트진로 소주공장은 경기 이천, 충북 청주, 전북 익산 총 3곳에 있다. 마산공장에서 소주를 생산하게 되면 최근 참이슬 판매량이 증가하고 있는 부산·대구 등 영남지역에 참이슬을 원활하게 공급할 수 있게 된다.

하이트진로는 지난해 9월 말 강원, 전주, 마산 등 3개 맥주공장 중 1곳을 올해 상반기까지 매각을 추진한다고 공시한 바 있다.

연합뉴스

 
연합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