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경호 경남도지사 권한대행 산청 방문
한경호 경남도지사 권한대행 산청 방문
  • 원경복
  • 승인 2018.03.08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경호 경남도지사 권한대행이 8일 산청군 소재 경남도 출자·출연 기관을 방문했다.

경남도와 산청군 등에 따르면 이번 방문은 경남도에서 추진 중인 항노화 웰니스 관광산업과 한방약초산업 등이 현장에서 잘 진행되고 있는지 점검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하는 한편 현장의 목소리를 듣기 위해 이뤄졌다.

한 권한대행은 이날 항노화 웰니스 관광프로그램을 개발·운영하는 경남항노화주식회사와 한방약초산업 관련 기업을 육성하고 연구개발을 수행하는 경남한방약초연구소를 방문,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직원들을 격려했다.

한 대행은 주요사업장 외에도 최근 경남 도내 대표 유적지로 재조명 받고 있는 산청 목면시배 유지와 선비문화 체험·연수시설인 한국선비문화연구원도 잇따라 찾았다.

한 대행은 이 자리에서 “항노화 웰니스 관광산업과 한방약초산업은 경남의 미래를 책임질 신성장산업”이라며 “행정과 출자·출연기관, 관련 기업체가 긴밀한 업무협력으로 상생은 물론 항노화산업의 부가가치 향상을 위해 힘써달라”고 당부했다.

이날 함께 현장을 찾은 허기도 산청군수는 “웰니스 관광과 한방약초산업이 동반성장을 통해 큰 시너지를 얻을 것으로 확신한다”며 “아울러 우리나라 최초의 면화 재배지인 목면시배 유지와 조선시대 가장 존경받는 선비 중 한명인 남명 조식선생의 사상을 대중화·세계화 하는데도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원경복기자

 
1520496111232

 
152049611955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