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라이프 > 그 때 그 시절
1968년 2월 경전선 개통
김지원 기자  |  gnnews@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3.20  22:22:2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1968년 2월1일은 경부고속도로 기공식이 서울에서 열렸다. 이 소식이   자에 조그만한 단신으로 실렸다. 같은 달 7일에는 영호남을 연결하는 경전선이 개통됐다. 밀양 삼랑진역과 광주 송정역을 잇는 철도의 마지막 철로인 순천~진주구간의 하동~광양이 연결된 것이었다. 1964년 공사가 시작된지 4년만에 연결된 이 철도의 이름은 경상도와 전라도의 첫글자를 따서 경전선이 됐다. 이 철도는 경부선과 호남선을 잇는 순환 철도망의 완성이라는 역사적 의미도 담고 있다. 경남일보는 그때의 감격을 여러날에 거쳐 굵직한 기사로 다루고 있다. 개통식 예고 기사부터 대통령이 참석한 개통식의 현황까지 현지에 기자를 파견해 보도한 흔적이 그때 그시절 지면에 남아 있다. 

 

   
 
   
 
   
 

 

 

김지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