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의 시작, 신록이 파도치는 숲
여름의 시작, 신록이 파도치는 숲
  • 최창민
  • 승인 2018.05.07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름이 시작됐음을 알리는 입하(立夏·5일)가 지나면서 높은 산 수목들도 완전하게 신록으로 물들어 싱그러움을 발산하고 있다. 주말 하동 섬진강 너머 백운산∼쫓비산구간 등산로에 수목들이 강한 역광을 받아 노란빛이 남은 연초록의 아름다운 광경을 보여주고 있다.

최창민기자 cchangmin@gnnews.co.kr



 
gn20180504광양쫓비산 (11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