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이슈/현장
불법 개조 공기총으로 유기견 쏜 50대 검거
연합뉴스  |  yunhap@yunha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5.16  13:18:1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김해서부경찰서는 불법 개조한 공기총으로 유기견을 쏜 혐의(동물 학대 등)로 A(57) 씨를 조사하고 있다고 16일 밝혔다.

A 씨는 지난 15일 오후 4시 25분께 김해 시내 한 아파트 앞 도로에서 유기견(잡종견)을 향해 5.5㎜ 공기총 실탄 한 발을 쐈다.

실탄에 맞은 개는 피를 흘리며 달아나 생사를 확인할 수 없는 상황이다.

A 씨는 총기소지 면허 소지자로 1995년 공기총을 합법적으로 구매했다.

하지만 A 씨는 총포화약법에 따라 방아쇠와 노리쇠 등을 경찰에 보관해 마음대로 사용할 수 없게 되자 불법 개조한 것으로 나타났다.

경찰은 A 씨로부터 범행에 사용한 공기총과 탄환 109발을 압수했다. 경찰은 A 씨를 상대로 사건경위를 추가 조사한 뒤 신병처리를 결정할 방침이다.

A 씨는 “친구들과 계 모임 때 먹으려고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했다.연합뉴스

 

연합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