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6·13 지방선거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 창원서 지지 호소
김순철  |  ksc2@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6.12  22:58:03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가 선거운동 마지막날인 12일 창원을 방문, 정의당이 새로운 경남과 지방분권의 견인차가 될 것이라며 자당 후보 지지를 호소했다.

노 대표는 이날 경남도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번 지방선거에서 경남도민들께서 어떤 선택을 하느냐가 향후 대한민국의 정치변화에 큰 영향을 미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경남도정과 창원시정 등 경남의 지방권력이 권력의 맛에 취해 호가호위 하지 않도록 노동자들, 중소 자영업자들, 여성들, 청년들, 장애인들 등 지역주민들 편에서 확실하게 견제할 수 있는 정의당 후보들이 도의회, 시의회에 들어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정의당 후보들을 도의원, 시의원으로 뽑고, 정당투표에서 정의당을 찍는 것은 ‘1+1, 제대로 지방권력 견제+공정하고 평등한 새로운 대한민국’을 선택하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순철기자 ksc2@gnnews.co.kr
 

노회찬 기자회견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가 12일 오후 경남도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김순철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