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포토/영상 > 포토
타조깃털도 망아지 꼬리도 덥소
최창민  |  cchangmin@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7.26  03:19:5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좀처럼 꺾일 줄 모르는 폭염이 연일 대지와 공기층을 달구면서 사람들도 동물도 지쳐가고 있다. 25일 경남도수목원 야생동물관찰원에 보호 중인 당나귀와 타조가 더위에 지친 모습을 보이자 긴급히 직원이 나서 호스를 연결해 시원한 물을 뿌려주고 있다.

최창민기자 cchangmin@gnnews.co.kr



 
DSC_7857
 
DSC_7801
 
DSC_7849
 
최창민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