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종합
저작권위, 해외저작권 합법유통 교류회
강진성  |  news24@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8.02  23:09:0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저작권위원회,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은 한류콘텐츠 합법유통을 위한 ‘2018 한국국제만화마켓&해외저작권 합법유통 교류회’를 8월 16일부터 17일 양일간 경기도 부천에서 공동개최 한다.

올해 진행되는 교류회는 진흥원이 주최하는 제21회 부천국제만화축제(8월15~19일)와 연계해 한국국제만화마켓(KICOM)과 함께 운영된다.

이번 교류회는 만화(웹툰), 애니메이션, 캐릭터, 출판, 영상 등 콘텐츠 전 분야를 대상으로 미국, 중국, 일본, 동남아시아 해외 바이어 및 유통채널과 비즈 매칭뿐만 아니라 한류콘텐츠 저작권 보호부터 판권계약, 공동제작 등 다양한 범위의 네트워크 교류가 이루어질 예정이다.

교류회 참가 해외 업체로는 중국 전자책(eBook) 1위 플랫폼인 아이리더(iReader)를 비롯해 태국의 최대 출판 및 통신사 중의 하나인 아마린(Amarin), 베트남 유통플랫폼인 VTV라이브(VTV Live), 스카이라인 미디어(Skyline Media) 등 미국, 중국, 일본, 동남아시아 국가의 약 40개 업체가 확정됐다.

위원회는 이번 교류회에 참여할 전국 중소기업 콘텐츠 업체를 포함한 애니메이션·웹툰 제작사 등 국내참여 업체를 8월 5일까지 상담 매칭 사이트(http://www.2018kccm.kr)에서 참가접수를 받는다. 이번 교류회 참가자에게는 전문 통역 지원과 함께 참가기업에 대한 정보가 담긴 디렉토리북을 제공한다.

강진성기자

 
강진성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