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이슈/현장
“왜 쳐다봐” 말다툼이 흉기 난동으로
이은수  |  eunsu@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8.05  21:28:43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진해경찰서는 행인들과 시비 끝에 흉기를 휘두른 혐의(살인미수)로 A(40)씨를 검거해 조사하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일 오전 1시 40분께 창원시 진해구 본인 집 앞을 지나가던 B(35)씨 등 2명과 말다툼한 끝에 B씨 등을 흉기로 찌른 혐의다. 당시 A씨는 쳐다본다는 등 이유로 B씨 일행과 말다툼을 하다가 욕설이 오가자 주변 가게에 있던 흉기를 챙겨 범행한 것으로 경찰은 파악했다.

목격자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현장 근처 화물차 뒤에 숨어 있던 A씨를 발견, 현행범 체포했다.

피해자들은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술에 취해 기억나지 않는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이은수기자 eunsu@gnnews.co.kr
 

이은수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