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교육청, 양산에 초·중통합학교 신설
경남교육청, 양산에 초·중통합학교 신설
  • 강민중
  • 승인 2018.08.08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도교육청은 양산시에 초·중 통합학교를 신설할 계획이라고 8일 밝혔다.

도교육청은 석산 신도시에 확보한 부지 1만4380㎡(대지면적)에 이르면 11월 건축비 308억원을 들여 통합학교 신설 공사를 시작할 예정이다.

통합학교는 초등 24개 학급, 중학 18개 학급 규모다.

한울타리 안에 초·중학교가 함께 있는 통합학교는 장래 학생 수요에 따라 교실 등 학교 시설을 탄력적으로 운영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도교육청은 2020년 통합학교를 개교할 계획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한울타리 안에 있지만, 도서실처럼 공용으로 쓰는 공간도 있고, 교실처럼 분리해서 쓰는 공간도 있을 것”이라며 “학교 명칭은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강민중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