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스포츠종합
합천서 한국고교축구연맹전 돌입
김상홍 기자  |  shkim@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8.09  21:42:53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한국고등학교 축구 최강자를 가리는 제54회 추계한국고등학교 축구연맹전이 합천에서 지난 7일 시작됐다.

한국고등학교축구연맹(회장 정종선)이 주최하고 합천군(군수 문준희)이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전국의 96개팀이 참가해 23일까지 17일간 191경기를 군민체육공원 및 삼가·용주구장에서 야간경기로 치르게 된다.

경기방식은 24개 조별 예선을 거쳐 48강전부터 토너먼트 형식으로 진행되며 23일 19시에 공설운동장에서 개최되는 결승전은 SPOTV 스포츠 채널을 통해 전국에 방송될 예정이다.

한편 지난 7일 6개 구장에서 동시에 시작된 개막경기에서는 지난해 우승팀인 서울언남고를 비롯한 17개팀이 승리를 거두며 가벼운 출발을 예고했다.

군 관계자는 “기록적인 폭염이 지속되고 있지만 야간경기가 가능한 조명시설이 갖춰진 6개 구장에서 대회가 진행되어 선수들의 안전과 관람객들의 불편이 최소화 될 것으로 예상된다”면서 “원활한 대회운영을 위해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상홍기자



 
제54회 추계 한국고등학교축구연맹전 개막) (2)
 
김상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