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정치종합
문대통령 국정지지도 58%…최저치 기록
김응삼 기자  |  keungsam@g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8.09  15:40:3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지지도가 60%선 밑으로 내려가 취임 후 최저치를 기록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9일 발표됐다.

여론조사기관 리얼미터가 tbs 의뢰로 지난 6∼8일 전국 성인남녀 1507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95% 신뢰수준에서 표본오차 ±2.5% 포인트), 문 대통령의 국정수행에 대한 긍정 평가율은 지난주보다 5.2%포인트(p) 하락한 58.0%로 나타났다.

또 부정 평가율은 5.4%p 오른 35.8%, ‘모름·무응답’은 0.2%p 내린 6.2%로 각각 나타났다.

리얼미터 주간 집계 기준으로 긍정 평가율 60%선이 깨진 것은 지난해 5월 문 대통령 취임 이후 처음이다. 종전 최저치는 가상화폐와 평창동계올림픽 남북단일팀 논란이 일었던 올해 1월 4주차의 60.8%였다.

리얼미터는 “김경수 경남지사의 드루킹 특검 출석 관련 보도가 확산되고, 정부의 한시적 누진제 완화 전기요금 인하가 급격히 고조된 기대감에 미치지 못하면서 비판 여론이 비등한 데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고 분석했다.

다만 문 대통령의 국정지지도는 이명박·박근혜 전 대통령의 취임 15개월째 지지율과 비교해 높은 편이다.

이 전 대통령은 2008년 2월 말 취임 당시 지지율이 70%를 상회했으나, 이듬해 5월 말 23.2%까지 급락했다.

박 전 대통령의 경우 2013년 2월 말 취임 때 지지율이 50%를 웃돌았고, 이듬해 5월 말 50.9%로 비슷한 수준을 유지했다.

정당 지지율은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이 지난주보다 2.7%p 하락한 40.1%로 2주 연속 하락세를 이어갔다.

아울러 자유한국당은 1.4%p 오른 19.0%, 정의당은 0.2%p 오른 14.5%, 바른미래당은 0.5%p 내린 5.3%, 민주평화당은 0.6%p 내린 2.2% 등으로 집계됐다.

이 중 정의당은 3주째 최고치를 경신해 15%선에 바짝 다가섰다.

자세한 조사 개요와 결과는 리얼미터 홈페이지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김응삼기자

 

김응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2)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체감은 20%정도
대기업후비고 삼성까고..임금올려 주52시간으로 탈원전에 연금파동...블루에 장하모와 공정에 김상모 금감위최등 ...초가삼간 불질러 빈대 세마리잡기 대회. 나라가 댕강댕강합니다. 기재부 동연이 없어서모 30%지지율도 어려워. 봐라. 삼년가면 마니간다. 삼년안에 20%지지율 폭락은 이미예약. 삼년넘기면 내손에 장지진다
블루에 장옹과 공정에 김옹이 자리지키는 한 지지율20% 아래로쳐박인다. 바라.아이모 내손에 장지진다.

(2018-08-12 13:25:36)
체감은 20%정도
대기업후비고 삼성까고..임금올려 주52시간으로 탈원전에 연금파동...블루에 장하모와 공정에 김상모 금감위최등 ...초가삼간 불질러 빈대 세마리잡기 대회. 나라가 댕강댕강합니다. 기재부 동연이 없어서모 30%지지율도 어려워. 봐라. 삼년가면 마니간다. 삼년안에 20%지지율 폭락은 이미예약. 삼년넘기면 내손에 장지진다
블루에 장옹과 공정에 김옹이 자리지키는 한 지지율20% 아래로쳐박인다. 바라.아이모 내손에 장지진다.

(2018-08-12 13:25:10)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2)